안전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재난상황시 터널안에서도 재난방송 수신 가능해져

수정일2017-12-07

 

앞으로 터널 안에서도 지지직 소리와 같은 잡음 없이 라디오, 방송 등 DMB 시청이 가능합니다. 이는 재난사고 발생시 방송을 보고 듣기 위한 것으로 시는 전체 도로터널 35곳 중 연장 500m 이상의 터널 12곳에 DMB 중계설비 설치를 완료했습니다.

 

지진, 전쟁 등 국가재난 시 방송국에서 재난방송을 송출할 경우 기존 FM라디오 재난방송 청취에 이어 영상, 문자, 자막 등으로도 수신이 가능하게 된 셈입니다.

 

시는 중계설비 설치를 완료한 후 방송통신위원회 주관 한국전파진흥협회에서 실시한 '재난방송 수신상태 조사'를 마친 상태며, 11월 28일엔 정릉터널에서 재난상황을 가정해 라디오, DMB 재난방송 송출 시연회도 마쳤습니다.

 

최근 성남 중원터널 안에서 SUV 차량이 3중 추돌 사고 후 차량화재가 발생했는데요.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공포에 질린 운전자들이 차를 버리고 터널 밖으로 탈출하는 큰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이처럼 폐쇄된 터널 안에서 사고가 날 경우 운전자들은 패닉에 빠지기 때문에 재난상황에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는 재난방송의 필요성이 대두됐습니다.

 

또한 터널은 지진, 전쟁 등 비상 상황 시 대피장소로 활용하도록 되어 있는데, 그동안 터널 내에서 FM 라디오 등이 제대로 수신되지 않는다는 지적이 있었습니다.

 

이에 시는 전체 도로터널 35곳 중 500m 이상의 터널 12곳에 DMB 중계설비를 우선 설치했으며, 향후 23곳에 대해서도 수신 상태를 측정하고 라디오, DMB 재난방송이 원활하게 수신될 수 있도록 확대 설치할 계획입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안전총괄본부-도로시설과
  • 문의 02-2133-1678
  • 작성일 2017-11-3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