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민생사법경찰단] 카드뉴스 '부녀가 자살했다'

수정일2017-11-06

 

 

 

포맷변환_pg1

<부녀가 자살했다 - 불법대부업 범죄예방 카드뉴스>

 포맷변환_pg2

여대생 A씨는 인터넷 쇼핑몰 사업을 하기 위해 사채업자 B로부터 300만원을 빌렸다.

포맷변환_pg3

매일 4만원씩 3개월에 걸쳐 360만원(연리345%)을 갚는 조건이었다.

포맷변환_pg4

A씨는 매일 4만원씩 갚는 게 초반에는 부담이 되지 않을 거라 생각했다.

포맷변환_pg5

하지만 쇼핑몰은 적자가 났고, 대출 뒤 35일이 지나자 이를 갚지 못 하는 상황이 되버렸다.

포맷변환_pg6

"이자가 계속 밀릴 바에는 다시 대출을 받는 게 어때?" 사채업자 B씨의 말이 솔깃하게 들렸다.

포맷변환_pg7

사체업자 B는 '꺽이' 수법으로 A의 빚을 500만원으로 늘린 뒤, 100일 동안 매일 6만원씩 모두 600만원을 갚게 했다.

*꺽이 : 채무자가 갚지 못 한 이자를 원금에 포함시켜 다시 빌려주는 수법

포맷변환_pg8

1년 10개월 후 빚은 6,700만원(연리2,000%)으로 불어났다.

포맷변환_pg9

"몸을 팔아서라도 갚아! 아니면 가족에게 알릴거야!" A씨는 B씨의 강요에 못 이겨 성매매를 시작했다.

포맷변환_pg10

"아버지 도와주세요" 견디다 못한 A씨는 결국 아버지께 도움을 청했다.

포맷변환_pg11

딸을 위해 아버지는 백방으로 수소문해 7천만원을 갚을 수 있었다.

포맷변환_pg12

"7천만원 갚는다고 끝이 아니지" "이미 다른 빚에 대한 보증이 들어갔어" A씨는 이미 여러 보증을 섰기 때문에

빚을 전부 갚기에는 역부족이었다.

포맷변환_pg13

결국, 아버지는 딸을 죽이고 자신도 목숨을 끊었다.

(이 이야기는 2009년 일어나 부녀자살사건을 바탕으로 재구성 하였습니다.)

포맷변환_pg14

당신이 사채를 생각하고 있다면 당신도 "제2의 A"가 될 수 있다.

2가지만 확인하자!

 

포맷변환_pg15

첫 째, 법정 최고 이자율 연 27.9%

최고 이자율을 초과하는 이자 부분은 무효이므로 갚아야 할 법적의무가 없다.

포맷변환_pg16

두 번째, 무등록 대부업체인지 확인!

눈물그만(http://news.seoul.go.kr/economy/tearstop),  한국대부금융협회(http://www.clfa.or.kr),  금용감독원(☎1332)

서울시 다사콜센터(☎120) 등으로 확인

포맷변환_pg17

'이자율이 연 27.9%이상'이거나 '무등록 대부업체'라면 민생사법경찰단에 신고해 주세요!

포맷변환_pg18

민생사법경찰단은 특별사법경찰로 구성된 수사전담 부서입니다.

서울시에서 발생한 12개 분야 민생범죄를 척결하기 위해 활발한 수사활동을 펼피고 있습니다.

포맷변환_pg19

신고방법은 '서울시 스마트불편신고'앱이나 홈페이지'민생침해 범죄신고센터'
서울시 다산톨센터(☎120)을 통해 신고해 주시면 됩니다.

포맷변환_pg20

민생사법경찰단이 민생범죄로부터 당신을 지켜드립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민생사법경찰단 - 민생수사1반
  • 문의 02-2133-8820
  • 작성일 2017-09-27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