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안전취약계층 7,900세대에 타이머형 가스차단장치 무상설치

수정일2021-02-09

□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금년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가구 등 안전취약계층의 가스사고를 예방하기 위하여 7,927세대를 대상으로 타이머형 가스차단장치(가스 타이머콕) 보급에 나선다”고 밝혔다.

○ 타이머형 가스차단장치는 일정시간이 지나면 열려있던 가스밸브를 자동으로 차단하는 장치이며 가스레인지에 음식물을 올려놓고 외출하는 등 부주의 상황에서 발생하는 화재사고를 예방하는 기능이 있다.

□ 소방재난본부 관계자에 따르면 2010년부터 11년간 14억 1,200만원을 투입하여 서울시내 29,472세대의 취약계층에 가스차단장치 보급을 완료하였으며, 가스사고 예방효과와 취약계층의 안전복지를 실현한 성과를 인정받아 서울시 지방보조사업 운용평가에서 5년 연속 ‘매우 우수’로 평가받았다.

□ 특히,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음식물 조리 중 가스사고의 증가가 우려되는 만큼 전년도 보다 설치 대상을 약 3,000세대 확대(7,927세대, 4억 3,570만원)하여 보급할 예정이다. 설치 지원은 3월까지 25개 자치구를 통해 신청을 받고 있으며, 연말까지 코로나19 전파상황을 고려하여 방문·설치할 계획이다.

□ 최태영 서울소방재난본부장은 “서울시는 취약계층의 가스사고 예방을 위하여 예방활동 및 가스차단장치 설치사업을 꾸준히 추진할 계획이며, ‘가스사고 없는 안전도시 서울’ 구현을 위하여 가스 판매사업자의 철저한 점검과 시민 여러분들의 사용상 주의”를 당부하였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소방재난본부 - 예방과
  • 문의 02-3706-1534
  • 작성일 2021-02-09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