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전국최초 119안심협력병원 운영, 특수건강관리에 나서

수정일2020-02-19

□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지난 2018년부터 전국지자체 중에서는 최초로 서울백병원 등 5개 병원과 협력하여 ‘서울형 119안심협력병원’을 운영 하고 있다.

○ 진료과목은 정형외과 및 재활의학과 등 27개과, 골절 및 외상 등 특수화된 전문9개 분야 등이며, 비 급여항목은 지원에서 제외된다.

□ 또한 119안심협력병원인 보라매병원에는 ‘서울소방심리지원단’을 두고 소방공무원 PTSD 치료를 위한 ‘찾아가는 상담실’도 운영하고 있다.

□ 119안심협력병원 운영결과 ’18년 서울의료원 등 4개 협력병원에서 3,233명이 진료를 받았고, ’19년 은평성모병원이 추가된 5개 협력병원에서 8,642명이 진료를 받았다.

○ 협력병원 이용은 시행 첫해인 ’18년에 비해 2년차인 ’19년에는 2배 이상 증가했다.

□ ’19년도 119안심협력병원 운영결과 진료과목별로 내과 27.6% (2,388명)으로 가장 많고, 정형외과 24.4%(2,107명), 피부과5.4%(468명) 등의 순이었으며, 응급실도 342명이 이용했다.

○ 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2년 연속 정형외과와 재활의학과, 피부과 진료가 상위 순위를 기록한 배경에는 소방공무원에게 많이 발생하는 근골격계 질환인 골절, 열상, 화상 등 임무수행 과정에서 입은 부상과 관련한 진료를 많이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고 밝혔다.

□ 한편, 서울소방심리지원단은 지난해 소방공무원 외상후스트레스증후군(PTSD) 치료를 위해 3,460명(상담횟수 4,391회)에 대하여 찾아가는 상담을 진행했다.

○ 찾아가는 상담실은 ’18년 7월 10일부터 운영해 왔으며, 직무수행 과정에서 특수한 환경에 노출된 소방공무원에 대한 정신건강 상담, 진료, 교육 등을 통해 심리적 회복과 스트레스 예방에 집중하고 있다.

○ 서울소방심리지원단은 총11명(전문의 2명, 전문상담사 9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올해도 119안심협력병원 운영은 계속된다.”며, “소방공무원에 대한 특수질환의 적절한 치료를 통해 체계적인 건강관리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 신열우 서울특별시 소방재난본부장은 “소방공무원이 안심하고 현장에서 활동할 수 있도록 건강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하고 “향후 진료기록이 누적되면 이를 바탕으로 역학연구를 진행해서 선제적인 질병예방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소방재난본부
  • 문의 3706-1653
  • 작성일 2020-02-19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