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숙박형 고시원 화재통계발표…인명피해 예방 주의당부

수정일2020-01-30

□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최근 3년간 숙박형 고시원에 대한 화재통계를 분석 발표했다.

□ 최근 3년간(’17년~’19년) 고시원에서 발생한 화재 건수는 총144건으로, 25명의(사망8, 부상17)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 화재원인별로 부주의 97건(67%), 전기적 요인 27건(19%), 방화의심6건(4.2%), 기타 14건(9.7%)를 차지했다.

○ 부주의에 의한 화재는 가연물 근접방치, 음식물 조리 중 과열, 담뱃불, 화원방치 등이 원인이며, 전기적 요인의 경우 문어발식 콘센트 사용으로 인한 과부하·과전류 등의 원인이다.

○ 부주의 화재 예방을 위해서는 음식물 조리중에는 조리가 완료될 때까지 자리를 뜨지 말아야한다.

○ 전기화재를 예방을 위해서는 문어발식 콘센트 사용을 금하고, 노후된 전기기기는 교체하는 것이 좋다.

○ 고시원 좁은 실내에서는 전열기기를 사용을 금하고, 전기장판을 사용 후에는 콘센트를 뽑아 둬야 한다.

□ 발생장소별로 고시원 방 내부 14건(9.7%), 주방 14건(9.7%), 공용부분 37건(25.6%), 기타 79건(54%) 등의 순이었다.

○ 서울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기타를 제외하면 공용부분에서 화재가 많이 발생하고 있어 불특정 다수인이 함께 이용하는 공용공간에 대한 화재예방을 위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밝혔다.

□ 특히 고시원 화재 시 인명피해는 간이스프링클러가 설치되지 않은 고시원이 간이스프링클러가 설치된 고시원 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2018년 11월 9일 간이스프링클러가 설치되지 않은 종로구 국일고시원 화재 시 18명(사망7, 부상 11)의 인명피해가 발생한 반면, 지난달 19일 성북구의 한 00고시원 화재는 간이스프링클러가 설치되어 있어, 화재를 초기에 소화하여 단 1명의 인명피해도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 한편, 서울소방재난본부는 고시원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19년 8월부터 간이스프링클러 설치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 사업의 핵심은 간이스프링클러를 설치하는 고시원 영업주에게 공사비 중 일부를 지원하여 고시원에 대한 화재안전성을 높이고자 함이다.

○ 현재 숙박형 고시원 560개소가 사업에 참여하여 118개소가 설치 완료했고, 나머지는 설치 준비 중에 있다.

□ 신열우 서울소방재난본부장은 “고시원 영업주께서는 간이스프링클러가 투숙객의 안전을 지켜주는 소중한 시설임을 깊이 인식하고, 아직도 간이스프링클러를 설치하지 않은 영업주께서는 조속히 설치 해 줄 것.”을 당부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소방재난본부
  • 문의 3706-1553
  • 작성일 2020-01-3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