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1만7천여 재난취약가구 안전점검

수정일2016-01-26

 

서울시와 자치구가 올해 홀몸 어르신, 한부모 가정, 장애인, 소년소녀 가장, 국민기초생활보장수급자 등 재난취약가구의 안전점검 및 정비사업에 10억 1천 5백만 원(시비 5억 9천 5백만 원, 구비 4억 2천만 원)을 투입, 총 1만 7천 593가구의 전기·가스·보일러 등 생활안전시설 정비 개선에 나선다.

 

가스타이머 설치

 

이는 작년 목표와 비슷한 규모(10억 4백만 원, 1만 8천 418가구)로서 작년에는 목표를 웃도는 2만 4천 5백 60가구의 정비를 완료, 올해도 예산 범위 내에서 대상 가구를 확대시켜나갈 계획이다.

 

서울시는 지난해 12월 서울시내 각 동 주민자치센터를 통해 주택의 전기·가스 등 시설의 노후화 정도, 정비의 시급성 정도 등을 기준으로 한 기초조사를 실시해 올해 사업 대상 가구를 선정했다.

 

특히 쪽방촌 등 화재에 취약한 노후 주거시설 밀집 지역을 중심으로 기초생활보장수급자·장애인·홀몸 노인 등 생활이 어려운 가구를 우선 선정했다.

 

주요 점검사항은 전기시설(누전차단기, 콘센트, 등기구 등), 가스시설(가스타이머, 가스밸브 등), 보일러시설(보일러 연통 및 보일러 설비)에 관한 것으로 이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한 후 노후·불량 시설은 교체하게 된다.

 

또 전기·가스·보일러 시설의 안전한 사용법과 화재예방·가스누출 방지 등을 위한 자체 안전점검 방법, 화재·풍수해 등 재난 시 대처요령 등 안전 교육을 실시하고 긴급 신고 전화번호와 전기·가스 등에 대한 안전 매뉴얼도 배부할 예정이다.

 

점검활동은 전기안전공사, 가스안전공사, 열관리시공협회 등의 전문가, 자치구 공무원, 자원봉사자로 구성된 ‘안전복지 컨설팅단’이 오는 3월부터 10월 말까지 선정된 가구를 순차적으로 직접 방문해 이루어진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안전총괄본부 시설안전과
  • 문의 2133-8219
  • 작성일 2016-01-26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