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인사동길 맨홀뚜껑, 고정관념 벗고 멋과 향기를 품다

수정일2015-09-04

 

서울시 맨홀이 “냄새나는 시설”이라는 고정관념을 벗고, 맨홀뚜껑본래 기능을 유지하면서 지역의“멋과 특색”을 담고 있는 친근한 시설물로 거듭난다.

 

서울시는 인사동길을 맨홀 디자인 시범거리로 선정하고, 금년 6월1일부터14일까지 시행한 맨홀 디자인 공모전 결과, “매듭문양 맨홀뚜껑”을 최우수작으로 선정했다.

 

이는 서울시가 지난 4월 발표한 ‘걷기편한 행복거리 만들기 시즌2’ 의 일환으로, 서울시내 보도상 맨홀 뚜껑에 역사·문화·지역정보 담은 디자인을 단계적으로 입힌다.

 

전통과 문화가 살아 있는 인사동길 맨홀 디자인 시민 공모 결과, “내 손안에 서울(mediahub.seoul.go.kr)”에 시민 85명으로부터 105개의 디자인이 접수되었다. 이 중 디자인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4개의 입선작을 선정하였다.

 

2222222222222

 

이에 오선미, 김정현, 홍혜영의 “인사, 매듭으로 맺어지다”이 최우수작으로 선정되었다. 과거에 관인방과 대사동이라는 두 동네가 합쳐져 인사동이 생겨났고, 현재는 세계와 한국을 이어주는 장소라는 점에서 ‘연결과 맺어짐’이란 인사동의 성격을 전통 공예인 매듭이라는 매개체로 표현했다.

 

최우수작으로 선정된 “매듭 문양 맨홀뚜껑”은 현장 실정에 맞게 재구성하여 8월 중 인사동길 57개소에 제작·설치할 예정이다.

 

또한, 서울시 맨홀뚜껑 디자인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 제고를 위해 서울시 도시안전본부 홈페이지(http://news.seoul.go.kr/safe/safety) 안에 맨홀뚜껑 사이트를 만들었다.맨홀뚜껑에 대한 이해자료를 등재하는한편 관심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라도 맨홀뚜껑 관련 최신 자료 등을 수시로 공유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였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안전본부 보도환경개선과
  • 문의 2133-8103
  • 작성일 2015-08-05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