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日 최대 탐사업체와 시내 3개 지역 동공탐사

수정일2014-12-02

 

서울시가 일본 최대 탐사용역 업체인 지오서치(Geo Search)㈜의 최첨단 탐사장비를 동원, ▴교대역 ▴여의도역 ▴종로3가역 3개 역 인근 도로 총 30km 구간을 차량으로 다니며 지하에 동공이 있는지 여부를 파악하는 탐사작업을 실시했다.

 

이들 지역은 시민 발길이 잦은 도심부 지하철 환승역 인근으로, 노후하수관로와 지하 매설물이 많은 곳. 시는 지난 석촌 지하차도 동공 발견 이후 고조된 시민 우려를 해소하는 차원에서 도로함몰 예방적 동공탐사를 시범 시행 했다.

 

시는 동공 발견 시에는 신속 조치하는 한편, 내년엔 최첨단 탐사장비를 도입하고, 민간 조사 용역 등을 통해 도로함몰 대비 사전 동공 탐사활동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탐사에는 지오서치㈜가 보유한 첨단 탐사장비인 차량탑재형 GPR 1대와 동공탐사 내시경 1대가 이용됐다.

 

탐사는 ▴1차 동공탐사 ▴2차 내시경 확인조사로 나눠 실시한다. 차량용 GPR을 이용해 동공을 탐사한 뒤 동공 의심지점이 발견되면 구멍을 뚫은 뒤 내시경 장비를 이용해 정밀 조사하는 방식이다.

 

탐사에 활용되는 차량탑재형 GPR은 한번에 폭 2.4m 정도 촬영이 가능해 사람이 직접 밀어서 작동해야 하는 GPR와 비교했을 때 같은 시간에 더 큰 면적을 탐사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내시경 장비는 땅 속 내부 영상 확인 및 칼라 촬영도 가능한 첨단 장비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안전실 도로관리과
  • 문의 2133-8172
  • 작성일 2014-12-02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