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비상급수시설 관리실태 점검

수정일2014-06-09

 

서울시는 재난 등으로 수도시설이 파괴되어 물이 부족할 때를 대비해 '민방위 비상급수시설'을 운영하고 있으며, 오는 9일(월)부터 20일(금)까지 자치구와 합동으로 관리실태 점검에 나선다.

 

비상급수시설

 

민방위 비상급수시설은 재난, 전쟁, 가뭄 등으로 수돗물 공급이 어려워지면 시민들에게 공급할 비상용수인데, 실제로 '12년 6월 전북 정읍시에선 심각한 가뭄으로 인해 비상급수체계를 가동한 적이 있다.

 

서울시엔 총 1,286곳의 민방위 비상급수시설이 있으며 1일 18만213톤을 공급할 수 있는 용량이다. 이는 서울시민 1인당 하루 17ℓ의 용수를 공급할 수 있는 양이다.

 

시는 이번 점검에서 ▴비상급수시설의 정상 작동여부 ▴시설관리자의 시설 가동요령 숙지여부 ▴환경정비 실태 ▴음용으로 개방된 시설의 관리실태 등을 집중적으로 살핀다.

 

점검결과 비상급수시설이 정상작동 하지 않거나, 환경정비가 불량한 시설에 대해선 시설정비 및 청소 등의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비상급수시설은 공원, 아파트 단지, 학교 등에 지하수를 개발하여 지정·운영 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비상급수시설을 신설하거나 민간이 개발한 지하수를 비상급수시설로 지정하여 확충할 계획이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안전실 물관리정책과
  • 문의 2113-3777
  • 작성일 2014-06-09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