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택시로 도로 위 ‘포트홀’ 신속히 찾는다

수정일2014-04-11

 

앞으로 서울시내 도로에 발생하는 포트홀이 좀 더 신속하게 보수돼 차량 운행의 안전이 높아질 전망입니다.

 

서울시는 포트홀을 신속하게 발견하기 위해 10일(목) 한국스마트카드(T-money), 서울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과 MOU를 체결하고, '포트홀 신고시스템'이 개발되는 5월 말부터 '차도 모니터링단'이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습니다.

 

시는 기후변화 등으로 포트홀이 점차 늘어남에 따라 무엇보다 신속한 발견이 중요하다고 판단, 매일 도로 구석구석을 누비는 택시를 활용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 연도별 포트홀 발생 현황

연 도 별

2005년

2006년

2007년

2008년

2009년

2010년

2011년

2012년

2013년

발생건수(시도)

33,401

38,422

29,676

30,527

29,294

77,654

52,591

41,313

74,122

 

이는 시가 지난해 11월 발표한 '차도 10계명' 일환으로 올해 1월 버스전용차로 운행버스에 포트홀 자동 감지센서 장착에 이어 택시에도 포트홀 신고시스템을 설치해 활용하게 된 셈입니다.

 

이번에 출범한 '차도 모니터링단'은 개인택시운전자로 이들의 차량에 포트홀 신고시스템이 설치되면 바로 활동에 들어갑니다. 시는 우선 5월까지 택시 100대에 시스템을 설치해 시범운영하고, 연말까지 100대에 추가 설치할 계획입니다. 올 해 200명의 차도 모니터링단이 활동하게 되고, 시는 운영 결과를 분석해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모니터 요원인 개인택시운전자가 포트홀 발견시 택시 내에 설치된 카드결제기에 있는 버튼을 누르면 포트홀 위치가 자동 전송됩니다. 현재는 포트홀을 신고하려면 120 다산콜센터에 직접 전화해 신고해야 했는데 이젠 버튼 하나로 신고가 가능하게 됐습니다.

 

 

택시카드 내부결제기

 

포트홀 위치 자동전송

택시내부 카드결제기

 

결제기 버튼 누를 경우 포트홀 위치 자동전송

[카드결제기를 활용한 포트홀 신고시스템]

 

또, 택시정보시스템 웹사이트에도 '포트홀 신고' 메뉴를 추가해 신고 된 포트홀과 보수여부까지 확인할 수 있게 됐습니다. 이에 시에서도 실시간 전송되는 위치를 받아 신속한 보수를 할 수 있게 됐습니다.

 

이번에 선발 된 '차도 모니터링단'은 평소 적극적으로 자원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개인택시 소속 모범운전자로 개인택시조합과 TBS 교통방송에서 추천을 받는 택시운전자이며, 주요 영업활동 지역을 고려해 선발했습니다.

 

아울러 시는 TBS 교통방송을 통해 택시운전자들의 포트홀 신고 방법을 지속적으로 알려 택시운전자들이 적극적으로 신고할 수 있도록 할 계획입니다. *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안전실 도로관리과
  • 문의 2133-8183
  • 작성일 2014-04-1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