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22일부터 한강교량 경관조명 '일몰 후 15분'에 점등

수정일2014-03-25

 

서울시는 22일(토)부터 한강교량의 경관조명 점등시각을 19시⟶'일몰 후 15분'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한강대교

 

예컨대 3월 22일 일몰 시각이 19시였다면 15분 후인 19:15에 한강교량의 경관조명이 켜지게 되는 것.

 

시는 지난해 12월 16일부터 동절기 에너지절약을 위해 한강교량 경관조명 점등시각을 '일몰 후 15분⟶19시'로 변경한 바 있지만, 서울의 일몰시각이 점차 늦어짐에 따라 점등시각을 '일몰 후 15분'으로 다시 변경하기로 했다.

 

가로등은 운전자 및 보행인의 안전을 도모하기 위한 조명시설로 일몰 후 15분부터 점등 운영하고 있으나, 한강교량 경관조명은 야간경관 제고를 위한 조명시설로써 야외활동이나 관광객이 줄어드는 동절기에는 에너지절약을 위해 19시 이후로 변경하여 운영하고 있다.

 

이로써 시는 지난 동절기 약 3개월간 84MWh, 722만원의 에너지를 절감했으며, 이는 한 달간 일반가정 약 260세대가 사용할 수 있는 양이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안전실 도로시설과
  • 문의 2133-1688
  • 작성일 2014-03-25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