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직지심체요절부터 네일아트프린팅까지…서울인쇄축제

2019.10.25
경제진흥본부 경제정책과
전화
02-2133-5235

ㄷㅈ

 

□ 현존하는 세계 최고(最古)의 금속활자본「직지심체요절」(복사본 전시)부터 3D 프린팅과 같은 디지털 인쇄까지 한국인쇄기술의 과거와 현재를 체험할 수 있는「제13회 서울인쇄대상 및 인쇄문화축제」가 9월 12일(수)부터 14일(금)까지 3일간 광화문광장에서 개최된다.

 

‘인쇄로 서울을 찍다’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서울시 특화산업인 인쇄의 숨은 매력을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시민참여행사와 발전한 인쇄기술 등 인쇄산업의 경쟁력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축제로 구성되었다.

 

 

 

<특수잉크, 네일아트프린트 등 발전하는 인쇄기술별 테마별 전시장 운영>

 

□ <3D펜 인쇄 공부방>, <비밀의 잉크 투어관>, <추억의 타자기 공부방> 등 남녀노소 누구나 참여하여 인쇄의 변화와 발전을 보고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시연과 체험행사가 총 17개 부스에서 진행된다.

 

○ <3D펜 인쇄 공부방>에서는 3D펜 시연과 3D펜을 이용한 각종 체험교육이 진행된다.

 

○ <비밀의 잉크 투어관>에서는 인쇄에 대한 새로운 시각과 영감을 제공할 수 있는 특수잉크 적용 제품 전시가 진행되며, 발광잉크, 전도잉크 등 특수잉크를 활용한 제품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 <추억의 타자기 공부방>에서는 엔틱 타자기, 수동 명함 인쇄기 등 옛 인쇄기기 등이 전시되고, 엔틱 타자기 체험과 타자치기 대회도 열린다.

 

□ <전각 장인 시연관> 에서는 실제로 광화문 현판을 전각한 무형문화재 16호 각자장 이창석 명인의 전각 시연이 진행된다. 특히, 시연관 부스 내부를 전각장인 작품으로 꾸며 전각과 탁본의 아름다움을 담아냈다. 시연관에서는 탁본체험도 해볼 수 있다.

 

□ 인쇄기술이 접목된 다양한 산업도 만나볼 수 있다. <미래 네일아트 체험관>에서는 인쇄기술이 접목된 뷰티 콘텐츠인 네일아트프린팅을 체험해볼 수 있다. <인쇄 물놀이 체험관>에서는 특수용지를 통해 피부, 머그컵 등 다양한 생활용품에 색을 입히는 기술을 선보인다. <신기한 특수 인쇄공장>에서는 일상생활에서 쉽게 접하지 못하는 특수인쇄기를 전시한다.

 

ㅋㅋㅋ

 

 

<13일 11시, 인쇄물 품질경연대회 제13회 서울인쇄대상 시상식 개최>

 

□ 9월 13일(목) 오전 11시, 국내 유일의 인쇄 작품 품질경연대회인 ‘서울인쇄대상’ 시상식이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인쇄문화축제 개막식 이후 개최된다.

 

□ 올해 대상 수상작인 삼화인쇄㈜가 출품한 ‘디사이퍼드’ 는 해외 유명 래퍼들을 담은 사진집으로 래퍼들의 개성과 자유로운 모습을 표현하기 위해 표지에 벨벳코팅으로 세련되게 표현하는 등 구성디자인, 색상부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 금상은 △Fukase-㈜팩컴코리아 △2017 이니스프리 ‘크리스마스 리미티드 에디션’-㈜태신인팩 △Cyphers-리치미디어 3개 작품이 선정되었으며, 은상·동상도 각각 4작품씩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 서울인쇄대상은 전국 및 해외소재 인쇄업체, 그리고 인쇄·디자인을 전공하거나 혹은 관심 있는 개인이 7월 31일까지 출품한 인쇄물을 대상으로 인쇄, 제책, 디자인 등 각 분야별 전문가 12명이 각각 1차, 2차로 나뉘어 면밀한 심사를 거쳐 품질·디자인·색상의 우수성을 평가해 최종 선정했다.

 

□ 김태희 서울시 경제기획관은 “한국의 전통 인쇄 기술과 현대의 디지털 인쇄 기술까지 한 자리에서 확인하고, 체험해볼 수 있는 이번 인쇄문화축제가 서울 인쇄 산업의 경쟁력과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인쇄 기술에 대한 시민의 관심을 높일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붙임 . 제13회 서울인쇄대상 및 인쇄문화축제 개최계획 및 서울인쇄대상 주요 수상작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