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서울시, 바이오·의료 창업지원‘서울바이오허브’입주기업 최대 38개사 모집

수정일2019-10-25

4

 

 

□ 서울시는 바이오·의료 창업지원 핵심거점인 홍릉 서울바이오허브(동대문구 회기로117-3)에 입주할 창업기업을 5월 27일(월)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 이번 입주기업 모집대상은 바이오·의료 분야 창업 5년 미만(공고일 기준)의 초기 창업기업 및 기업부설 연구소이며, 입주 시까지 사업자등록 완료가 가능한 창업예정자도 신청할 수 있다.

 

○ 신청방법은 서울바이오허브 홈페이지(www.seoulbiohub.kr)에서 신청서 및 사업계획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후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 서울바이오허브는 홍릉 일대 대학·병원·연구기관 등의 인프라를 기반으로 한 바이오의료 분야 창업기업 보육 및 네트워크 거점으로서, ‘17년 10월 산업지원동 개관을 시작으로, 금년 4월 연구실험동이 개관한데 이어 9월에는 지역열린동이 개관예정으로, 지원 인프라가 더해지면서 바이오의료 분야 창업기업들의 관심이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

 

○ 지난달 개관한 지하1층 지상5층 규모의 연구실험동은 제약 및 의료기기 분야의 기초 연구 실험공간과 핵심 연구장비 41종 57점이 구축되어 있으며, △1~2층 개방형 실험공간 △3~4층 입주기업 전용 연구실험 공간으로 구성하여 바이오기업들의 안정적인 연구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9월 개관하는 지역열린동은 지하2층 지상4층 규모로 △다목적 홀 △과학 도서관 △입주기업 공간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 기존 산업지원동을 중심으로 연구실험동과 지역열린동 각 동을 연결통로로 연결하여 공간별 접근성을 높일 계획이다.

 

□ 이번에 선발하는 입주기업은 최대38개사로 지난 4월 개관한 ‘연구실험동’ 일부 잔여공간과 금년 9월 개관 예정인 ‘지역열린동’에 입주하게 된다.

 

○ 신규 입주기업에 제공될 공간은 △지역열린동 독립형 사무공간 15개 및 개방형 좌석 20석 △연구실험동 독립형 사무공간 3개로 구성되어 있다.

 

○ 입주기간은 기본 2년이며, 연장을 희망하는 기업에 한하여 연단위 평가를 통해 최대 2년간 추가 입주가 가능하다.

 

□ 선정절차는 바이오엑셀러레이터(AC), 벤처케피탈(VC), 학계, 비즈니스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서류심사 △ 멘토링 및 멘토 평가 △발표평가 순으로 이뤄지며, 기술성, 사업성, 경영능력 등을 바탕으로 입주기업을 최종 선정한다.

 

□ 선정된 입주기업에게는 허브 내 저렴한 사무공간 제공, 공용연구장비·실험실, 회의실·편의공간 등의 이용 혜택 외에도 서울바이오허브가 제공하는 다양한 기업성장 프로그램을 지원받을 수 있다.

 

□ 서울바이오허브는 2017년 개관이래 현재까지 31개의 바이오의료 창업기업을 선발 다양한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트업의 조기 안정화를 지원하고 있다.

 

○ △ 맞춤형 전문 컨설팅 △ 바이오 IR △ 글로벌 제약사 및 해외기관과의 네트워킹 △ 바이오 실무교육 등 바이오의료 분야에 특화된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입주기업은 물론 창업기업과 예비창업자들의 성장을 돕고 있다.

 

○ 특히, 2018년 한해 동안 서울바이오허브 입주기업들은 418억원의 투자유치, 126명의 고용창출을 이뤄내는 등 짧은 기간 동안에도 괄목할만한 성과를 내고 있어, 향후 기업들의 성장이 가속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 이회승 서울시 거점성장추진단장은 “서울바이오허브의 목표는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을 보유한 초기 바이오분야 창업기업을 발굴하여 글로벌 수준의 기업으로 육성하는 것”이라며, “올해 연구실험동과 지역열린동이 개관함에 따라 더 많은 유망 바이오 기업을 발굴하여 조기에 성장할 수 있도록 하는데 서울바이오허브의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거점성장추진단 - 산업거점조성반
  • 문의 02-2133-8735
  • 작성일 2019-05-08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