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나에게 시작된 변화, 사춘기’서울 청소년 대상 미디어 작품 공모

수정일2019-07-23

□ 미래 봉준호를 꿈꾸는 청소년을 위한 실전 무대가 마련된다. 서울시는 청소년 영상 제작자의 탄생을 기대하며「제19회 KYMF 대한민국청소년미디어대전」(이하 미디어대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 올해로 19번째를 맞은 「미디어대전」의 특별주제는 <나에게 시작된 변화 -사춘기>다. 서울시가 주관하고 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가 주최하는 이번 미디어대전을 통해 청소년이 사춘기에 겪는 변화에 대한 청소년들의 시선과 생각을 담은 작품을 공모한다. 신체적·심리적 변화뿐만 아니라 사회와 주변의 달라진 시선에 따른 청소년들의 고민과 생각을 담은 작품이면 된다.

□ 공모는 △영화 △다큐멘터리 △공익광고 △애니메이션 △사진 △웹툰 등 6개 분야에서 진행될 예정으로, 참여대상은 14세~19세 청소년(대학생 제외, 중학생·재외동포 포함)이다. 2018년 1월 1일 이후 제작한 창작물이면 제출이 허용된다.

□ 작품 공모 시기는 7월23일 오전10시~ 9월10일 오후 5시까지「미디어대전」공식 홈페이지에 온라인으로 제출하면 된다. 접수 시기는 청소년 제작자들이 여름방학 기간 등을 활용해 작품 활동에 보다 집중할 수 있도록 하였다.

□ 본선 진출작은 분야별 전문가들과 청소년 심사위원단의 엄정한 심사를 거쳐 서울시장상과 여성가족부장관상 등을 시상한다. 또 미디어 관련 대학총장상과 콘텐츠 진흥원 등 기관·단체상 각각 수여된다.

□ 특히 올해는 윤리부문이 강화됐다. 이달『미디어대전 운영 규정』을 개정함으로써 미디어대전 출전 제작진 가운데 사회적 물의(성, 폭력, 인권 등)를 일으킨 경우 최대 수상 취소 조치하도록 했다. 아울러, 비폭력 문화 확산을 위한 특별상도 신설됐다.

□ 한편, 제19회 대한민국청소년 미디어대전 시상식은 오는 10월 25일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밖에 자세한 문의는 미디어대전 홈페이지 (http://kymf.ssro.net)나 미디어대전 사무국 (070-7165-1021)으로 하면 된다.

○ 이날 전국의 미디어 제작자들이 각자의 작품을 공유하고 작품을 선정한 심사위원의 작품평 등을 직접 들을 수 있는 네트워크 파티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 엄연숙 서울시 평생교육국장은 “서울시 주도의 청소년 미디어 제작자들을 위한 축제의 서막이 올랐다”며 “우리나라를 빛낼 차세대 미디어제작자가 탄생될 수 있는 꿈의 무대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평생교육국 - 청소년정책과
  • 문의 2133-4117
  • 작성일 2019-07-23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