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17~21일 '서울여성공예페어' 가 열립니다!

수정일2018-11-08

평소 공예에 관심이 있는 시민이라면 17일(월)~21일(금)까지 서울 시민청(시청 지하 1층) 시민플라자와 활짝라운지에서 열리는 ‘서울여성공예페어’를 주목해주세요!!

 

올해 서울여성공예창업대전에서 수상한 30개의 수상작 전시부터 직접 업사이클링 브로치, 돌도장 등을 만들 수 있는 ‘공예 체험’, ‘공예품 자선경매’와 구매까지 재능있는 여성들의 공예작품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습니다. 선배 창업자가 들려주는 특강을 통해 공예창업 팁과 공예 트렌드도 엿볼 수 있어요.

특히 행사 첫날엔 박원순 서울시장이 직접 올해 서울여성공예창업대전 수상자들을 일일이 시상하며, 수상자들을 비롯한 공예인들을 응원했습니다.

서울시와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은 여성의 손재주를 살려 숨은 재능을 발굴하고 이를 창업아이템으로 삼아 사업화를 지원하고자 ‘공예로 꽃피우는 여성일자리’를 주제로 이번 행사를 기획했습니다.

 

특히, 이번 행사는 공예의 다양한 모습을 보인다는 의미로 ‘공예+; 일상을 새롭게’, ‘공예-; 환경을 날씬하게’, ‘공예×; 신소재, 신기술을 만나게’, ‘공예÷; 나눔도 함께’, ‘공예= 서울여성공예일자리 소통의 장’이라는 테마로 연출했습니다.

 

먼저 전시는 5일간 시민플라자에서 만나볼 수 있습니다. 공예대전 수상자들의 작품 전시 외에도, 7인의 여성공예인을 선정해 맞춤형 성장 지원하는 ‘수상(受賞)한 그녀들의 성장777 프로젝트’ 기획관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수상한 그녀들의 성장 777 프로젝트'는 서울시가 '죽음의 계곡'이라 불리는 창업 3년의 고비를 넘길 수 있도록 서울여성공예창업대전 수상자 중 매년 7명을 선발해 3년간 세무상담, 홈페이지 제작, 마케팅 등을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입니다.

 

직접 체험을 원한다면 같은 층 특별관과 체험관을 찾아주세요. 17일(월)·18일(화) 이틀간 다양한 재료를 활용해 테이블 위에서 서울의 지도를 채워 완성하는 ‘서울여성공예지도’ 제작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또, 업사이클링 브로치 만들기, 돌도장 만들기, 원석팔찌 만들기, 미니도자기 만들기, 책갈피 만들기, 낯낯이 초상화 등의 체험 프로그램을 무료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행사장에서 열리는 공예품 자선경매도 눈여겨볼 만합니다. 에이컴퍼니 정지연 대표가 진행하게 될 자선경매는, 여성공예인들의 공예품으로 판매·구매 금액의 10%를 각자의 이름으로 이주여성 단체에 기부해 여성들의 자립을 지원할 예정입니다.

 

여성공예인들을 위한 특강은 서울여성공예창업대전의 수상작가 및 본선진출자들을 위해 선배 창업자, 공예전문가가 함께하는 ‘멘토 특강’(17일) 및 ‘공예 트렌드 강연’(21일)가 준비돼 있습니다. 행사 첫날의 공예작가 아카데미는 ‘여성 공예 창업 성공전략’이라는 주제로 공예전문가의 멘토 특강이, 마지막 날에는 최신 공예트렌드 강연을 통해 향후에도 여성 공예인들의 사업 감각을 훈련할 수 있는 ‘여성 공예인 창업지원 사업’을 소개할 계획입니다.

 

한편, 올해로 네 번째 개최된 ‘2016서울여성공예창업대전’에는 총203명이 응모했으며, 본선과 2차 심사를 거쳐 최종 30개의 수상작이 선정됐습니다.

 

응모된 작품의 실물접수를 통해 60개의 본선 진출작을 선정하고, 작품 개별심사를 통해 대상(1작), 금상(2작), 은상(3작) 동상(5작), 장려상(7작), 입선(12작) 등 30개의 작품을 최종 선정했습니다.

 

서울여성공예창업대전은 지난 8월에서 9월까지 한 달간 공모를 받아, 실물 심사를 통해 분야별 9인의 심사를 거쳤습니다. 심사는 ‘생활미학이 있는 공예 제품 발굴’을 목적으로 ①창업을 위한 상품성, ②기능성 및 활용가능 디자인, ③신기술·소재 융합 등의 창의성, ④품질 등을 기준으로 이뤄졌고, 심사에는 공예분야 및 창업관련 전문가 9인이 참여하였으며, 상품성·대중성, 작품성·디자인·품질, 사업성·성공가능성 등 각 분야의 전문성을 살려 심사를 했습니다.

 

특히, 올해는 시민이 직접 선정하는 시민공감상과 창업아이디어상, 작가들의 작품과 관련된 Her Story상이 추가되어 폐막식에서 별도로 시상할 예정입니다.

 

이번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채현순씨(53세)는 캔들홀더 <낭만쟁이>를 황동, 적동, 백동 등의 금속과 느티나무, 애보니흑단, 퍼플하트, 유창목, 파덕 등 나무를 접목하여 만들었습니다. 이 작품은 “손으로 두드려 만든 단조기법이 특출하며, 상감기법 도입 등 수공예품의 정교함과 아이디어, 상품성을 두루 갖춘 수작”이라는 심사위원단의 평을 받았습니다.

 

특히 이 작품은 금속과 목공예의 절묘한 합치 외에도 도마뱀이라는 코믹한 아이덴티티 요소까지 가미하여, 작가의 세밀함과 치밀성을 엿볼 수 있는 작품이라는 평도 얻었습니다.

 

채현순씨는 “나무와 금속을 접목한 손안에 쏙 들어오는 작은 소품을 ‘작은 것이 아름답다’는 생각으로 꼼꼼하게 제작하였으며, 금속 위에 얹은 도마뱀은 신성한 지혜와 행운을 가져다준다는 의미로 장식효과와 움직임을 살짝 주어 생동감 있게 표현했다”고 작품 제작의도를 밝혔습니다.

 

서울시는 이번 공예대전을 통해 수상한 작가에게는 전시 기회와 함께 창업을 희망하는 사람에게는 창업에 필요한 홍보, 교육 등 사후관리 및 창업지원을 합니다.

 

동상 이상을 수상한 작가에게는 서울시 여성창업플라자 및 여성창업보육센터 입주희망 시 우선입주 기회가 주어지고, 수상자 전원에게는 공예품을 판매할 수 있는 마켓 참여 기회 및 창업지원 프로그램, 멘토링 프로그램 등이 지원됩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여성정책담당관 여성일자리팀
  • 문의 2133-5030
  • 작성일 2016-10-17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