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최초 핀테크 기업 육성기관‘서울 핀테크랩’3월 문 연다

수정일2018-01-10

서울시 최초 핀테크 기업 육성기관‘서울 핀테크랩’3월 문 연다

 - 시, 3월 개관 서울 핀테크랩 입주할 핀테크 기업과 예비창업자 24개사 모집

 - 입주기업에 2년간 공간 무상지원, 투자·법률 상담 등 창업지원 맞춤 프로그램 제공

 - 은행·카드사·증권사·신용평가사 등 금융정보 처리 위한 비공개 네트워크 구축

 - 시, 핀테크창업 지원으로 글로벌 100대 핀테크 기업에 한국기업 진출시킬 것

□ 서울시는 핀테크 창업을 지원하고, 창업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전문기관이자 서울 핀테크 산업의 전진기지로 자리매김할 ‘서울 핀테크 랩’(서울창업허브 내 위치)을 3월에 개관한다고 밝혔다.

 

□ 그간 서울시는 모바일간편결제, 소액외화송급 서비스 등 핀테크 산업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시범사업 등을 지원해오고 있으나, 아직 국내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핀테크 기업이 부족한 실정이다.

  • 미국의 핀테크 전문 회계컨설팅사인 KPMG는 매월 글로벌 핀테크 100대 기업을 발표하고 있으며, 국내 핀테크 기업 중 ‘비바리퍼블리카’가 2017년 11월 처음으로 35순위권에 올랐다.
  • 글로벌 핀테크산업은 현재 미국, 호주, 중국, 영국 등이 주도하고 있으며, 미국(19개), 호주(10개), 중국(9개), 영국(8개) 등이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 서울시는 3월에 개관하는 ‘서울 핀테크 랩’에 입주할 국내·외 예비창업자 10명, 창업 3년 미만의 초기 창업기업 12개와 성장단계에 접어든 기업 2개 등 총 24개 기업을 모집한다. 입주 대상 업종은 핀테크와 관련된 분야이어야 한다.

 

<핀테크 사업의 영역구분>

핀테크 사업의 영역구분

주.출처 서울연구원: 서울시핀테크산업육성전략 (p.15) 윤형호, 이지연 저.2016

 

□ 입주대상자로 선정된 핀테크 분야 예비 창업자나 창업기업은 최초 2년 동안 무상으로 사무실 공간을 사용할 수 있으며, 민간 핀테크 전문가로 구성된 파트너스가 운영하는 투자, 법률 등의 상담 프로그램과 서울창업허브의 전문적인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 입주공간은 최초 2년동안 임대료 없이 관리비만 납부하면 되며, 입주기간동안 성과에 따라 1년 연장이 가능하다.

표2

 

  • 입주 창업예정자나 창업기업은 민간 파트너스로부터 투자, 법률, 실용신안, 규제, 교육, 해외기업설명회 참가, 데모데이, 네트워킹 데이 등 창업과 기업성장에 필요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 시는 ‘서울 핀테크 랩’에 은행, 카드사, 증권사, 신용평가사, 국세청 등 금융관련 정보를 처리하기 위한 금융전용 비공개 전산망을 구축해 활용할 계획이다. 이렇게 구축된 비공개 전산망은 입주 기업에 한해 이용이 가능하도록 공개해, 개발된 금융서비스를 실제와 똑같은 상황에서 테스트를 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 한편 시는 이미 여러 차례의 해외 기업설명회를 통해 런던 Level 39, 시드니 Stone & Chalk, 싱가폴 Lattice 80 등 세계적인 핀테크 기관과 업무협약을 맺고 해외 핀테크업의 서울 진출을 협의해 왔으며, ‘서울 핀테크 랩’ 개관을 계기로 이들 해외 핀테크 창업기업도 입주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 런던 Level 39: 런던의 신 금융중심지에 있는 카나리워프 업무단지내에 위치한 핀테크 전문 육성기관으로 현재 230여개의 핀테크 스타트업을 보육하고 있다.
  • Stone & Chalk: 시드니에 위치한 뉴사우스웨일즈 주정부에 의해 운영되는 핀테크 스타트업 육성기관으로 60여개 스타트업 기업에서300여명이 창업활동 중이다.
  • 싱가폴 Lattice 80: 싱가폴 마블스톤 투자그룹이 운영하는 핀테크 인큐베이션센터로 사무공간 이벤트 공간 등 2개층 약 843평 규모다.

 

□ 모집공고의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신청서를 포함한 관련서류를 1월 22일(월)까지 서울시 투자유치과(우편번호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21 더 익스체인지 빌딩 7층 투자유치과 앞)로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 김대호 서울시 투자유치과장은 “기획력과 기술력이 뛰어난 국내 핀테크 창업기업을 위한 성장발판이 마련된다면 세계적인 펜테크 도시를 따라잡을 수 있다”며, “서울 핀테크 랩이 금융분야의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나갈 전진기지가 될 수 있도록 많은 예비창업자와 창업기업들이 참여를 기다린다.”고 말했다.

 

붙임 1 모집공고문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경제진흥본부 - 경제기획관 - 투자유치과
  • 문의 02-2133-5337
  • 작성일 2018-01-1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