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어린이대공원서 도시농업 체험을… 19일부터 나흘간 박람회 열려

수정일2016-08-09

□ 서울어린이대공원이 ‘오색오감 도시농업 축제의 장’으로 변신한다. 서울시는 19일(목)부터~22일(일) 나흘간 미래 도시농업에 대한 비전을 확인하고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제5회 서울 도시농업박람회’가 열린다고 밝혔다.

 

□ 올해로 5회를 맞이하는 도시농업박람회의는 ‘오색오감으로 즐기는 도시농업▪SEOUL▪도시농부’를 주제로 열리며, 21일(토)에는 독일·이탈리아 등 9개국이 참여하는 서울 도시농업 국제컨퍼런스도 개최된다.

 

□ 또한, 행사기간 내내 가족단위로 참여하기 좋은 어린이텃밭, 오색오감 체험, 물통벼 심기, 팜파티, 곤충쿠키 등 다양한 체험행사와 함께 오색힐링존, 오감체험존, 오행상상존, 미래산업존, 청년교류존으로 구성된 <5가지 테마의 전시관>과 씨앗·모종 <나눔행사>도 진행된다.

 

<다양한 도시농업의 전시, 체험과 6차산업으로서의 도시농업 모델 제시 >

□ 먼저, 6차 산업으로의 도시농업 모델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5가지 테마의 전시장 - 오색힐링존, 오감체험존>에서는 오색오감을 활용하여 도시인들에게 친숙하게 다가 갈수 있는 도시농업의 다양한 사례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전시가 진행된다.

○ ‘오색힐링존’에서는 상생하는 도시농부를 위한 5색 키워드를 활용하여 팜파티, 허브텃밭, 예술농기구 전시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도시인들의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도시농업의 모델을 제시한다.

○ ‘오감체험존’에서는 물통벼심기, 생태교육, 칼레이도사이클 만들기, 소리텃밭과 함께 8가지 테마로 구성된 유형별 텃밭을 제시한다. 아이들에게 체험을 통하여 도시농업을 자연스럽게 이해하고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는 프로그램존이다.

○ ‘오행상상존’에서는 ‘뿌리고, 가꾸고, 배우고, 꾸미고, 만들고’ 등의 5가지 행복키워드를 활용, 천연 농약만들기, 분변토 활용, 퇴비만들기, 토종씨앗 바로알기, 오색 드레싱 레시피 등을 할 수 있다. 각종 씨앗, 화분, 급수시스템, 음식물 처리를 통한 퇴비 제작기 등 도시농업 관련 기업들의 다양한 제품이 전시된다.

○ ‘미래산업존’에서는 도농상생 일자리창출, 미래식량 곤충쿠키,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스마트 화분 만들기, 땅콩새싹 스무디, 꿀벌체험 등 스타트업 기업들이 대거 참여해 6차산업으로서의 도시농업에 대한 미래 도시농업의 비전을 제시한다.

○ ‘청년교류존’에서는 도시농업 옥상 리사이클 서비스, 도시농업에 대한 청년의 토론이 진행된다. 또한 대학생들이 직접 텃밭에서 재배한 작물 및 가공품 전시등 청년들이 지은 농작물에 대한 투자와 판매을 연결시켜 클라우드 펀드를 구성하는 ‘청년농사펀드’ 등도 소개한다.

 

□ 또한, 서울특별시 도시농업과 예술가들의 텃밭이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선보이는 <정책홍보관>, 향후 도시농업의 효율적인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하는 도시농부 등록 및 도시농업 컨설팅이 이루어지는 <공공프로젝트관>, UN지정 ‘세계 콩의 해’를 기념하여 대한민국의 토종콩을 전시, 해설하는 <콩특별관>, 서울의 지형본을 활용 서울 각 지역 특성과 관계되는 작물과 함께 조성되는 <서울텃밭>, 힐링텃밭, 전통텃밭의 모델을 제시하고 각종 원예작물 및 면역 우수 식물을 소개하며 도시농업체험 및 경진작품을 전시하는 <농업기술센터관>으로 구성된 5가지의 특별관도 운영된다.

 

□ 특히 <서울텃밭>은 서울 지형을 축소한 전시장 가운데 마련되며, ‘동북권 배’, ‘동남권 꾸지뽕’, ‘서북권 고추’, ‘서남권 벼’, ‘도심권 약초’ 등 권역별 대표 작물을 심을 예정이다. 농업과 관련된 서울지명, 서울지역 특산물 등 서울농업의 역사도 살펴볼 수 있다.

 

□ 이외에도 박람회 내내 현장에서 오행텃밭과 연계한 팜파티, 물통벼 심기 및 손모내기, 칼레이도 사이클 만들기 등 각종 도시농업 체험에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 또한, 행사기간 동안 매일, 열린무대에서 시니어 동호사랑회의 ‘동극’과 함께 ‘M&M 콘서트’,‘오리엔탈 쇼커스’가 공연되며 ‘소수빈’, ‘송수정 밴드’, ‘램즈 X 주혜’로 구성된 청년 음악인들의 텃밭음악회도 열린다.

 

<20()~21() 세계도시농부 참가하는 서울도시농업 국제컨퍼런스>

□ 행사 기간 중 20일(금)~21일(토) 2일간, 세계 도시농부들이 참가하는 국제컨퍼런스가 열린다.

 

□ 이번 주제는 ‘콩세알 이야기-라이프스타일의 변화로 함께 살아남기 : Surving Together, Change your Life Style’로, 20일(금)에는 서울의 주요 텃밭은 견학하고, 21일(토)에는 서울어린이대공원 숲속의 무대에서 독일, 일본, 이탈리아, 미국, 프랑스, 대만, 싱가폴, 중국(홍콩) 등의 세계도시농부와 한국 도시농부들이 참여해 도시농부 삶의 태도에 대한 열띤 토론의 장이 펼쳐진다. 22일(일)에는 도시농부 10계명을 선포하고 박터트리기 퍼포먼스를 끝으로 마칠 예정이다.

○ 참가비는 컨퍼런스 10,000원, 답사는 코스별 5,000원 ~10,000원 이며, 박람회 홈페이지(http://www.agro-cityseoul.kr) 방문 또는 국제컨퍼런스 사무국인 (재)그린트러스트(Tel 02-463-7432)로 신청하면 된다.

 

<도시농부 등록하면 밀짚 모자 증정, 매일 2,500명에게 모종·퇴비·흙 나눔행사>

□ 한편 개막식은 19일(목) 오후 2시30분에 방송인 남희석의 사회로 어린이대공원 열린무대에서 진행되며, 서울도시농업박람회 세부내용은 홈페이지(www.agro-cityseoul.kr)에서 확인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문의는 박람회사무국(02-556-7955)에서 안내 받을 수 있다.

 

□ 박람회 기간 중 매일 오전 10시부터 도시농부 등록자에 한하여 매 선착순2,000명을 대상으로 밀짚모자, 토종콩 모종 등을 무료로 나줘주고 퇴비 나눔 행사도 진행된다. 박람회 마지막 날인 22일(일)에는 서울텃밭에 심은 50여 종의 작물과 흙을 무료로 나눠준다.

 

□ 5월 21일 토요일 행사장 열린무대에서는 11시, 1시 두 번에 걸쳐 농식품 큐레이터가 진행하는 수박 경매행사도 열린다.

 

□ 박원순 서울시장은 “몇 평 남짓한 땅이지만 밭갈고 씨뿌리고 모종을 심을 수 있다는 것, 도시에서 생산을 경험할 수 있는 것은 축복”이라며 “다양한 콘텐츠를 소개하고, 체험의 장을 마련하는 등 지난 5년간 축적된 서울형 도시농부 문화를 기반으로 21세기형 ‘도시농업특별시’의 경쟁력과 비전을 제시할 것” 이라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농업과
  • 문의 2133-5432
  • 작성일 2016-05-18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