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 도시농업! 수익형 작물재배 확대로 일자리 창출

2016.08.09
도시농업과
전화
2133-5399

□ 서울의 도시농업이 취미·여가형에서 버섯, 모종 재배 등 수익형 도시농업으로의 변화를 꾀하고 있다.

 

□ 서울시는 SH공사, 자치구와 함께 작년 도시농업활성화 사업을 통해 광진구, 성북구, 노원구 등 6개소에서 버섯을 재배하여 16,508 천원을 판매하였으며 180명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했다.

 

<서울시, SH공사와 협업으로 도시농업 사업 효과 극대화>

□ 올해 서울시는 고부가가치 텃밭사업을 통해 SH공사와 협업하여 느타리, 표고, 목이버섯 등 다양한 품목의 버섯을 재배할 예정이다. SH공사의 재배 기술과 서울시의 예산 지원으로 도시농업의 사업성이 극대화될 것이란 전망이다.

 

□ 또한, SH공사는 작년에 성북구 길음뉴타운3단지에 버섯을 재배한 경험을 바탕으로 올해 서울시와 함께 구로구 천왕1-2단지 등 6개소로 재배면적을 확대할 예정이다.

 

<도시농업공동체와 저소득층을 위한 새로운 일자리 제공 및 수익 창출>

□ 서울시는 행촌권 성곽재생마을에 도시농업시범마을을 조성하여 도시농업공동체에 수익형 모델을 제시한다. 상추, 고추, 토마토 모종 등 3만포기를 시범적으로 육묘하여 4월경에 판매하고, 5월에는 빗물이나 음식물 등을 재활용하는 자원순환형 텃밭에서 나온 생산물을 가공·판매하는 6차 산업을 시도할 것이며, 산과 인접한 지리적 여건을 고려한 양봉도 40통 할 예정이다.

 

□ 서울시는 임대아파트 및 다가구주택에 버섯 재배를 통해 일자리 창출에 앞장설 계획으로 향후 저소득층의 새로운 일자리로 각광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도심내 텃밭이 똑똑해졌다스마트팜 조성>

□ 양천구 일부지역에서 성공적인 시험재배를 하고 있는 인삼 수경 재배 등 도시농업에 신기술도입을 확산하여 재배 작물의 다양화와, 4계절 경작이 가능한 유리 온실에 자동관리 시스템 도입으로 재배공간의 자동화를 꾀하여, 고부가가치 텃밭을 지속적으로 확대 조성할 계획이다

 

□ 아울러 종로구 세운상가 옥상에는 스마트폰이나 리모컨을 이용하여 온도와 습도 등 재배환경을 조절할 수 있는 스마트팜(Smart Farm)을 조성할 계획이다

 

□ 송임봉 서울시 도시농업과장은 “서울시 도시농업의 제2의 도약기를 맞아 수확한 작물의 자가 소비 형태에서 다양한 수익형 작물 재배로 도시농업도 수익을 창출할 수 있고, 저소득층의 새로운 일자리 제공에 기여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