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과학유튜버, 작가, 창업가와 나누는 라이브 그룹 멘토링

수정일2020-12-22

□ 서울시립과학관(관장 이정규)에서는 겨울방학을 맞는 청소년들을 위해 다양한 과학 분야의 전문가로부터 생생한 강연과 멘토링을 받을 수 있는 진로탐색 프로그램 <멘토링의 제왕>을 2020년 12월 23일(수)부터 진행한다고 밝혔다.

□ ‘과학’을 주제로 진행하는 ①유튜브 공개강연은 매주 수요일마다 6주간 진행되고, 다양한 과학기술분야에 종사 중인 과학자들이 멘토단으로 참여하는 ② ‘멘토링’은 매주 토요일마다 진행된다.

□ <멘토링의 제왕>은 과학유튜버, 정부출연·대학 연구원, 작가, 창업가 등의 젊은 과학인들에게 진로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시간이자, 현장에서 활약하고 있는 각 분야 젊은 과학자들과 소통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 ① 이공계 진로에 관심이 있는 중고등학생과 학부모, 교사 등 누구나 들을 수 있는 무료강연은 12월 23일부터 매주 수요일(총 6회) 저녁 7시에 진행된다. 서울시립과학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 생중계된다.

○ 일 시: 20. 12. 23 ~21. 1. 27 매주 (수) 저녁 7시 (총 6회)

○ 유튜브 공개 강연

12월 23일(수) / 과학으로 유튜브를 한다고? / 이보람&안하빈(코코보라)

12월 30일(수) / 정부출연연구소를 꿈꾸고 있다면 / 김찬수 박사(KIST)

1월 6일(수) / 뻔뻔하게 과학 만화 그리기 / 갈로아 과학만화가

1월 13일(수) / 세상을 바꾼 작은 영웅들 / 목정완 박사(KAIST)

1월 20일(수) / 과학자도 아니면서 과학으로 먹고 살기 / 고호관 작가

1월 27일(수) / 어쩌다 공학자: 한 엔지니어의 삶 / 황영준 박사

□ ② 소규모 화상 멘토링은 다양한 과학기술분야에 종사중인 11명의 과학자들이 멘토단으로 구성되어 중고등학생들을 대상으로 맞춤형 밀착 멘토링으로 진행한다.

□ 멘토 1인당 최대 6명을 모집하여 화상회의 프로그램 줌(ZOOM)을 이용해 진행되며, 참여자들의 적극성과 자발성을 끌어올리고, 양질의 멘토링 운영을 위해 회차 당 10,000원의 참가비를 받으며, 선착순으로 접수를 받는다.

○ 일 시: 20. 12. 26 ~21. 1. 30 매주 (토) 오후 2시, 4시 (총11회)

○ 12월 9일 수요일 오전 9시부터 서울시립과학관 홈페이지 또는 서울공공서비스예약에서 신청할 수 있다.

○ 서울시립과학관 홈페이지→교육 및 행사 →과학강연에서 선착순으로 모집된다.

○ 소규모 화상 밀착 멘토링

일정 / 화상 밀착멘토링 주제 / 멘토(소속)

12월 26일 2시 / 과학자가 되기 위한 과정 / 정현승(샌디아 미국 국립 연구소)

1월 2일 2시 과학고에서 카이스트 연구원까지–재미를 찾아 떠난 여행 / 목정완(KAIST)

1월 2일 4시 뇌과학에 빠진 물리학도:우주부터 뇌까지 / 송영조(KAIST)

1월 9일 2시 / 이학박사의 공공기관 이야기(나는 누구?) / 안지현(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

1월 9일 4시 / 문화로써의 과학을 만들어가는 공공의 역할 / 김재혁(한국과학창의재단)

1월 16일 2시 제약회사는 어떻게 약을 만들까? / 이지현(한독약품)

1월 16일 4시 / 공학도를 꿈꾸는 학생들이 궁금할 진로 이야기 / /황영준(IT기업)

1월 23일 2시 나는 어쩌다 과학 유튜버가 되었나 / 이민환(지식인 미나니)

1월 23일 4시 / 연기와 과학의 만남?과학 크리에이터의 길 / 안하빈&이보람(코코보라)

1월 30일 2시 / 덕업일치 비법 노트 / 이승훈(위플레이)

1월 30일 4시 / 세상에 가치를 더하는 방법, 창업 / 이상곤(모어사이언스)

□ 이정규 서울시립과학관장은 “<멘토링의 제왕>은 멘토와 멘티 간 과학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진로탐색의 시간”이라며,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 진로에 고민이 많은 중·고등학생들이 과학진로를 탐색하고 설계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 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서울시립과학관
  • 문의 02-970-4528
  • 작성일 2020-12-2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