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벤츠, 모빌리티 혁신기술 보유 5개 스타트업 해외진출 이끈다

수정일2020-12-14

□ 서울시가 독일의 글로벌 기업인 메르세데스-벤츠와 손잡고 자율주행, 실내 내비게이션 등 모빌리티 혁신기술을 보유한 5개 스타트업을 선발, 해외진출에 공동으로 나선다.

 

□ 5개 스타트업에는 서울시의 기업 성장·보육시설인 ‘서울창업허브’에 입주기회를 주고, 이중 우수 기업은 메르세데스-벤츠 모기업인 다임러 그룹이 독일 현지 진출을 위한 상용화 기술개발을 지원한다. 스타트업은 혁신 기술과 서비스로 해외시장을 선점하고, 대기업은 모빌리티 분야 혁신기술을 찾는 계기로 만든다는 목표다.

□ 서울시는 독일 다임러 그룹과 올해부터 국내 최초로 개최하는 스타트업 발굴·육성 플랫폼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의 사업화 성과를 발표하는 ‘엑스포데이(Expo Day)’를 10일(목) 개최한다고 밝혔다. 스타트업 아우토반 유튜브 채널(http://startup-autobahn.kr/ 팝업)을 통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된다.

○ ‘스타트업 아우토반’은 다임러 그룹이 스타트업의 혁신 기술·서비스를 통해 다임러 모빌리티 관련 다양한 니즈를 해결하기 위해 2016년 설립한 글로벌 개방형 혁신 플랫폼이다.

○ 독일에서 출범한 이래 미국, 중국, 인도 등에서 개최되어 총 5,500개사 이상의 스타트업을 발굴하였으며, 한국은 세계에서 7번째로 ‘스타트업 아우토반’을 진행했다.

 

□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는 2019년부터 ‘서울창업허브’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간 구축된 스타트업 발굴·육성 협력체계를 기반으로 진행되고 있다.

○ 서울시 대표 창업보육기관인 ‘서울창업허브’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작년 10월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미래 모빌리티, 인공지능 등에서 세계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우수한 역량과 가능성을 지닌 스타트업을 발굴·육성을 위해 긴밀하게 협력해오고 있다.

○ 작년 12월 벤츠코리아 ‘커넥티드카 스타트업 해커톤’에 참여한 국내 스타트업 ‘코클리어닷에이아이(서울창업허브 입주)’는 ‘AI 기반 사운드 인식 시스템을 MBUX에 적용’한 기술력을 인정받아, 독일 다임러 본사와 협력을 통해 해외 진출을 앞두고 있다.

○ 참고로, ‘서울창업허브’는 작년부터 유망 스타트업의 스케일업을 위해 메르세데스-벤츠 외에도 P&G, 오비맥주, 에쓰오일, CJENM 등 글로벌 대기업과 우수 스타트업 전문 선발·보육 체계를 본격적으로 구축해왔다.

 

□ 이번 ‘엑스포데이’’에서는 올해 7월부터 서울창업허브와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진행해온 스타트업 사업화 지원 성과가 공개된다.

○ 서울창업허브와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7~8월 스타트업 선발 과정을 거쳐 9월부터 11월까지 100일간의 교육·멘토링, 파일럿 프로그램(상용화 기술·제품 개발)을 진행하였다.

○ 이번에 최종 선발된 스타트업은 총 5개사로, 라이더 센서를 사용한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알고리즘을 개발한 서울로보틱스 (대표 : 이한빈), V2X 스마트 주차 시스템을 통한 디지털 맵 기반 실내 네비게이션을 개발한 베스텔라랩 (대표 : 정상수), XR 기술을 기반으로 비대면 온라인 교육, 컨퍼런스 등의 이벤트 플랫폼을 개발한 서틴스 플로어 (대표 : 박정우), 올해 현대차그룹에서 사내벤처로 분사하여 화물차 전용 플랫폼을 활용한 야간 정비/대차 서비스를 제공하는 코코넛사일로(대표 : 김승용), 프리미엄 세차 서비스 앱/플랫폼을 개발한 해피테크놀로지(대표 : 조나단 리)가 메르세데스-벤츠와 진행해온 사업화 성과를 발표한다.

 

□ 시는 서울창업허브를 통해 5개 혁신기술 스타트업이 ‘엑스포데이’ 이후에도 독일 다임러 본사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상용화 기술 개발, 글로벌 진출을 도모할 수 있도록, 선발 기업들에 대한 후속 지원 이어갈 계획이며, 서울창업허브 입주도 지원한다.

○ 서울창업허브(SBA)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최종 선발된 기업들의 독일 진출을 위한 후속 현지 액셀러레이팅과 서울창업허브 입주 지원 등 집중적으로 보육 및 사업화를 지원할 예정이다.

○ 특히, 독일 다임러 본사는 최종 선발된 스타트업의 독일 현지 보육 및 기술개발을 지원하며, 향후 해당 스타트업의 모빌리티 솔루션 기술이 다임러 차량 등과 접목할 부분이 많다고 판단될 경우 ‘기술협업 비밀유지계약’(NDA) 단계를 거쳐 조인트벤처 설립 또는 M&A 단계까지 도달할 수 있다.

 

□ ‘엑스포데이’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온라인(유튜브 생방송)으로 진행하며, 전문가 패널 세션, 5개 스타트업의 파일럿 프로젝트 성과 공유회(피칭) 순으로 진행된다.

○ 첫 번째 전문가 패널 세션은 싱가포르 PTV그룹 아시아 태평양 지역 부사장인 데이비드 고(David Goh)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 미래 모빌리티 시장에 대한 예측’이라는 주제로 발표한다.

○ 두 번째 세션은 영국 내비게이션 분야 스타트업인 ‘왓쓰리워즈(what3words)’의 다임러 파트너십 총괄 어카운트 매니저 ‘찰리 윌슨(Charlie Wilson)’, ‘코클리어닷에이아이(서울창업허브 입주)’ 공동창업자이자 COO인 이수빈 이사가 다임러 그룹과 협력을 통해 글로벌 진출에 성공한 경험담을 공유한다.

□ 이날 엑스포데이에는 메르세데스-벤츠 AG 이사회 멤버 및 CASE 총괄인 ‘사자드 칸(Sajjad Khan)’은 5개 스타트업과 영상으로 소통하며,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현장을 방문해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에 참여한 스타트업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한국에서 최초로 개최된 ‘스타트업 아우토반’을 통해 서울시가 미래 모빌리티 시장의 혁신 기술력을 가진 스타트업 해외 진출의 다리 역할을 하게 되어서 기쁘다.”며,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우리 스타트업의 혁신적인 서비스와 기술이 새로운 산업을 만들고 해외 시장을 선점할 수 있도록 글로벌·대기업과의 네트워킹을 구축해, 스타트업의 성장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참고 :

1. 엑스포데이 개요

2.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 포스터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경제정책실 - 투자창업과
  • 문의 02-2115-2028
  • 작성일 2020-12-14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