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클릭 한번에 팔도 농산물이 집으로…추석 농수특산물 온라인 서울장터 열린다

수정일2020-09-15

□ 전국 각지의 명품 농수산물을 시중가격보다 최대 30%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전국 규모의 ‘추석 농수특산물 서울장터’가 온라인에서 열린다. 올해 12회를 맞은 서울장터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서울장터 최초로 온라인으로 열리며, 9월 16일(수)~27일(일)까지 12일간 「11번가」에서 진행된다.

 

□ 「추석 농수특산물 서울장터」는 시민들에게는 질 좋은 농수특산물과 제수용품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생산농가에는 판매의 장을 열어주는 ‘도시와 농촌의 상생·발전을 위한 행사’이자, 넉넉한 한가위 시작을 알리는 축제이다.

○ 서울장터는 ’09년부터 시작했으며, ’19년까지 954만 여명이 행사장(서울광장 일대)을 방문하였고 662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 서울장터 매출 및 방문객 실적 : ’09년 56억(1백만명 방문), ’17년 59억(57만명), ’18년 65억(62만명), ’19년 18억(12만명_태풍 “링링”으로 행사축소)

 

□「2020 추석 농수특산물 서울장터」는 <11번가> ‘서울장터 특별기획전’ 로 운영하며,11개 시·도에서 추천한 300여 품목의 농수특산물을 마련했다. 행사기간에는 11번가 할인쿠폰, NH카드 등 다양한 연계 할인행사가 있어 시중보다 최대 30%까지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 서울장터에 소개되는 우수 농수특산물은 최초 시중가보다 5~20% 할인된 금액으로 제공되며, 11번가와 NH카드 연계 할인행사로 11번가는 10% 할인쿠폰(ID당 1일 5장), NH카드 20% 쿠폰(ID당 1일 1매)을 받을 수 있어 할인 쿠폰을 활용하면 품질 좋은 상품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 한우세트, 버섯 세트, 와인선물세트, 원수삼 선물세트, 젓갈세트, 곶감세트, 반건조 생선 세트, 사과, 건고추 등 추석명절을 위한 300여 상품을 판매한다.

 

□ 또한, 9.18(금)부터 9.23(수)까지 매일 저녁 19시 이후부터 11개 시·도에서 추천한 한우, 황금향, 사과, 매화전통조청세트 등 30여개 상품에 대해 ‘실시간 온라인 방송판매(Grip쇼핑)’를 진행한다. 각 시·도에서 추천한 상품을 2~5개 단위로 구성해 개그맨 김인석, 허안나, 이은형 등 유명 방송인이 자세한 정보를 제공하며 상품 구매를 돕는다. 지역별 방송시간은 1시간 내외다.

○ 실시간 방송으로 구매 시 이벤트 당첨기회를 가질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장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이번 행사는 ‘서울장터 홈페이지’(https://chuseokseoulmarket.com)를 통해 서울장터 소개, 생산농가의 판매상품과 가격, 온라인 실시간 방송 프로그램 안내, 각종 이벤트 등을 제공하고, 행사기간 동안 궁금한 사항들도 문의하시면 자세하게 안내할 예정이다.

○ 홈페이지를 통해 판매상품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시민들이 바로 구매할 수 있도록 11번가「서울장터 특별기획전」과 연동하여 진행할 계획이다.

 

□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추석 서울장터는 코로나19와 수해 피해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고, 또한 시민들은 품질 좋은 농산물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는 도농 상생의 장”이라며, “비록 코로나19로 온라인에서 이뤄지지만, 각 지역에서 추천받은 상품으로 엄선하여 구성한 만큼 많은 관심 가져주시기 바란다” 고 말했다.

 

 

붙임

1. 2020 추석 농수특산물 서울장터 포스터

2.‘실시간 온라인 방송판매(Grip쇼핑)’ 일정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경제정책실 - 지역상생경제과
  • 문의 02-2133-4462
  • 작성일 2020-09-15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