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우리가게 전담예술가' 93인 손길로 147개 동네점포 재탄생

수정일2018-12-18

 

□ 관악구 골목의 작은 식당 ‘부자철판삼겹살’은 올해 가게 내부가 확 달라졌다. 가게 문을 열고 들어가면 벽면과 식탁 위에 삼겹살을 먹기 미안할 정도로 귀여운 돼지 캐릭터가 손님을 반긴다. 캐릭터 개발과 디자인 작업은 서울시의 「우리가게 전담예술가」 사업을 통해 인연을 맺은 청년예술가 조은경 씨가 맡아 진행했다. 가게 분위기가 밝고 젊어지면서 그동안 발길이 드물었던 젊은 고객들이 찾아오기 시작했고, 점심장사도 새롭게 시작하게 됐다.

 

 1
 

2018 청년예술가 조은경씨의 부자철판삼겹살프로젝트 결과물

-식탁덮개, 캐릭터 제작, 벽화 등 작업

 

□ 용산구의 네일샵 ‘올어바웃헤어앤네일’ 역시 올해 청년예술가 박선희 씨의 디자인으로 가게 내·외 광고물을 바꾼 뒤 신규고객이 늘면서 고객 수가 20~30% 증가했다. 마포구의 ‘동네,정미소’는 청년예술가 이지은 씨와 함께 지난 추석 새롭게 개발한 패키지 포장이 고객들로부터 반응이 좋아 설 명절 대비 매출이 2배 더 늘었다고 밝혔다. 성신여대 인근에 새롭게 문을 연 카페 ‘밀월’은 오픈 전부터 청년예술가 허지예 씨의 손길로 가게 이름에 맞는 디자인과 소품을 개발, 예쁜 사진을 찍으러 오는 손님들이 늘고 있다.

 

 2
 

2018 청년예술가 박선희씨의 올어바웃 헤어앤네일프로젝트 결과물

- 외부사인물 등 작업

 

□ 소상공인과 청년예술가를 연결, 예술을 매개로 점포환경을 개성있게 변화시키는 서울시의 「우리가게 전담예술가」 사업이 골목가게를 지역명물로 만드는 일등공신이 되고 있다.

 

「우리가게 전담예술가」 사업은 서울시가 회화, 전시디자인, 공예 등 시각예술 분야를 전공한 청년예술가와 소상공인을 1:1로 매칭, 가게 환경 개선과 아트마케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청년예술가의 인건비는 시가 지원한다. 사회활동 참여 기회가 부족한 청년예술가에게는 일 경험을 쌓고 직업역량을 키워 민간 일자리나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는 일석다조의 효과도 기대된다.

 

□ '16년 첫 발을 내딛은 이후 3년 간 카페, 식당, 공부방, 한복집, 사진관 게스트하우스 등 다양한 업종의 총 147개 점포가 개성 있게 변신했다. ('16년 31개→'17년 53개→'18년 63개) 청년예술가와 소상공인이 머리를 맞대 특색있는 간판, 벽화, 내부 인테리어 개선 같은 공간 리모델링부터 명함, 로고, 패키지 등 각 점포에 필요한 맞춤형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 점포 소재지 분포도 '16년 11개 자치구에서 올해 23개 자치구로, 서울 전역으로 확대됐다. 「우리가게 전담예술가」 사업을 위탁 추진 중인 사회적기업 ㈜에이컴퍼니는 「우리가게 전담예술가」 사업을 통해 올해 9월 열린 대통령직속 ‘2018 대한민국 균형발전 박람회 지역혁신 대회’에서 ‘균형 발전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 청년예술가는 3년 간 총 93명이 참여했다. '16년 19명으로 시작해 올해는 2배 가까이 늘어난 37명이 참여했다.

 

□ 점포별 맞춤 작업으로 눈에 띄는 변화를 이끌어내면서, 소상공인과 청년예술가 모두에게 높은 호응과 만족도를 얻고 있다.

 

□ 사업에 참여한 소상공인들은 외주업체에 맡겼을 때와 비교해 비용절감 효과가 크다고 입을 모았다.

 

○ 올해 사업에 참여한 ‘오소바’(일반음식점)의 이정환 씨는 “200만 원 이상으로 예상되는 비싼가격 때문에 할 수 없었던 가게 외벽 벽화작업을 청년예술가 덕분에 10만원 내외로 해결할 수 있었다.”고 말하며 결과물에 대해 높은 만족감을 보였다.

 

 3
 

2018 청년예술가 윤선미씨의 오소바프로젝트 결과물

- 벽화 등 작업(SBS 모닝와이드 방송)

 

□ 청년예술가들은 소상공인과 의견을 조율하고 고객의 반응을 살펴보며, 강의실에서 배웠던 내용들을 실제로 적용하는 과정 하나하나가 중요한 경험이 되고 있다고 말한다. 시안을 만들고 설명하고 설득하는 과정, 견적을 알아보고 발주를 넣는 과정, 결과물에 책임지며 시공까지 마무리 하는 모든 과정이 ‘일경험’이 되고 있는 것이다.

 

○ 올해 사업에 참여한 청년예술가 박선희 씨는 “우리가게 전담예술가는 소상공인과 예술가가 방향을 함께 찾아 가는 사업이라고 생각한다”며 “서로를 알아가고 이해하는 과정이 있어야 작업의 방향이 좋아지는 것 같다. 시간은 걸리지만 함께 고민하면서 나온 결과물이라 더 의미 있다고 생각한다”며 사업에 대한 만족감을 밝혔다.

 

□ 서울시는 올해 프로젝트를 효율적으로 진행하고 참여자 모두가 결과물에 만족할 수 있도록 청년예술가를 대상으로 프로젝트 시작 전 직무교육(공간 인테리어, 저작권, 비즈니스 기본교육 등) 및 직장적응 교육을 강화했다. 또 점포와 청년예술가 매칭 시 코디네이터를 활용해 매칭 및 유지과정에서의 어려움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이후에는 사업에 참여한 점포주의 반응과 결과 등을 면밀히 모니터링해 향후 사업에 반영할 계획이다.

 

□ 한편, 서울시는 19일(수) 서울시청 시민청 바스락홀에서 「2018 우리가게 전담예술가 성과보고회」를 연다. 올해 상·하반기 프로젝트에 참여한 63개 점포 소상공인과 37명의 청년예술가가 한 자리에 모여 그동안의 경험과 결과물을 공유하는 자리다.

 

□ 이성은 서울시 소상공인지원과장은 “우리가게 전담예술가 사업을 통해 소상공인은 선뜻 내 가게를 스케치북으로 내어주고, 청년예술가는 개성과 예술을 입혀 가게를 동네명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서로 협업하고 응원하며 사회적우정을 꽃피우고 있다”며 “어려운 환경의 소상공인에게는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청년예술가에게는 양질의 사회경험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지속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붙임 1. 2018년 하반기 프로젝트 결과 사진 및 2018년 성과보고회 개요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경제기획관 - 소상공인지원과
  • 문의 02-2133-5560
  • 작성일 2018-12-18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