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미리 만나는 ‘2021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티저 사이트 오픈

수정일2021-04-21

□ 서울시는 4월 16일(금) ‘2021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이하,「서울비엔날레」) 티저 사이트(http://seoulbiennale.org)를 오픈했다.

□ 이번에 오픈한 티저사이트는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공식 심볼인 바람장미와 비주얼 아이텐티티(VI)를 적용한 디자인으로 7월 말 정식 홈페이지가 개설될 때 까지 비엔날레 관련 정보를 제공 할 예정이다.

□ 제3회 서울비엔날레 심볼은 서울비엔날레 주제인 ’크로스로드‘를 직관적으로 드러내기 위해 5가지 색상의 선들이 서로 교차하는 형상으로 이를 통해 도시의 회복력이 확장되는 의미를 표현하고자 했다.

□ 또한, 제3회 서울비엔날레 공식 포스터는 도시를 구성하는 여러 요소들이 서로 만나고 흩어지는 형상을 비주얼 아이덴티티(VI)로 삼고 이를 통해 도시의 유기적인 모습과 자생적 회복력을 추상적으로 표현하고자 했다.

□ 올해로 3회째를 맞는 2021 서울비엔날레는 서울 도심 곳곳에서 다채로운 전시 콘텐츠를 9월 16일(목)부터 10월 31일(일)까지 46일간 선보일 예정이다.

○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서 열리는 주제전+도시전은 주제의 작가적 해석을 보여주는 전시로 회복력 있는 도시를 위한 건축과 인프라의 새로운 융합 및 디자인 변화를 제시하며, 글로벌 스튜디오는 세계 유수 41개 건축대학이 참여하는 전시로 주제와 관련된 학생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엿볼 수 있다.

○ 서울도시건축전시관에서 열리는 게스트시티+서울전은 코로나 영향으로 변화된 시민의 삶을 극복하고 회복력 있는 도시를 만들기 위한 30개 해외도시의 현안을 소개한다.

○ 세운상가에서 선보일 현장프로젝트는 5인의 문학작가와 5인의 건축가가 짝을 이루어 제시된 작품을 통해 도시에 대한 새로운 시각과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 제3회 서울비엔날레 총감독으로 선임된 프랑스의 세계적인 건축가 도미니크 페로(Dominique Perrault)는 이번 행사가 “최근 전 세계 도시들이 겪고 있는 판데믹 상황을 되돌아보고 도시를 구성하는 여러 요소들의 관계와 이에 대한 대응, 그리고 지속가능한 도시를 위한 선언문을 발표하는 중대한 시도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공간개선단 - 도시건축교류팀
  • 문의 02-2133-7609
  • 작성일 2021-04-2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