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전국 최초 '의료안심주택' 222세대 이달 첫 삽

수정일2014-02-04

현관이나 화장실을 일정 시간 이용하지 않을 경우 센서가 자동으로 감지, 관리사무소로 연락돼 환자의 건강 이상 여부를 체크하고 응급 상황 시 신속하게 의료구조를 받을 수 있는 전국 최초의 ‘의료안심주택’이 이달 중 착공, 첫 삽을 뜹니다.

 

서울시는 작년 초 ‘임대주택 8만호 공급’ 계획을 발표하면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임대주택 공급의 일환으로 의료안심주택을 도입하겠다고 밝힌 바 있으며 서울시 첫 의료안심주택은 중랑구 신내동 서울의료원 건너편 연면적 13,099.58㎡에 2개 동(지하1층~지상7층) 총 222세대(18㎡ 92세대, 29㎡ 130세대) 규모로 들어섭니다.

 

0203_위치도

 < 의료안심주택 위치도>

 

위치 선정에 있어서는 거동이 불편해 병원 이용에 어려움이 많았던 환자들이 병원을 더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시립병원, 보건소, 국공립의료기관 반경 500m 이내에 짓는 것을 원칙으로 삼았고, 주택 내부에는 ▴미세한 움직임을 감지하는 생활리듬체크시스템 ▴무장애(barrier free)공간 ▴케어센터 ▴커뮤니티존 ▴텃밭·양봉장 등을 갖춘 옥상 등 계획 단계부터 입주자의 특성을 설계에 반영합니다.

 

의료안심주택의 가장 큰 특징인 생활리듬체크시스템은 집안에 움직임을 감지하는 센서를 달아 입주자가 일정 시간 현관문이나 화장실 등을 이용하지 않을 경우 자동으로 관리사무실로 연락되는 체계로 이를 통해 입주자의 건강 상태를 파악함은 물론, 홀로 거주하는 의료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고독사를 미연에 방지한다는 계획입니다. 아울러, 욕실에는 응급상황 시 비상벨을 누르면 관리사무소로 연결되고 관리사무소에서는 필요에 따라 서울의료원이나 119센터 등으로 바로 연계해주는 ‘양방향 안전시스템’도 도입됩니다.

 

< 양방향 안전시스템 개념도 >

0203_개념도

 

집 안팎이 무장애공간(barrier free)으로 계획되어 집 밖에는 단지를 쉽게 드나들 수 있도록 단차를 없애고 복도는 폭을 넓혀(1.5m→2.1m) 양방향으로 휠체어가 다닐 수 있게 하는데, 경사로는 최소화하고 벽에는 걸어다닐 때 잡을 수 있는 핸드레인을 설치해 움직임이 불편한 환자들을 최대한 배려합니다.

 

집 내부는 출입문을 최대한 넓게(1.2m) 만들어서 휠체어와 이동식침대가 원활하게 다닐 수 있게 하고, 현관 입구엔 무릎관절, 허리가 불편한 어르신들이 신발을 편하게 신고 벗을 수 있도록 간이의자와 손잡이를 설치합니다. 또, 휠체어를 사용하는 입주민을 위한 별도의 수납공간도 마련됩니다.

 

1층과 2층, 옥상엔 입주민들이 함께 사용하는 케어센터, 복지시설, 공동텃밭 등이 조성됩니다.

1층에는 간단한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케어센터와 재활치료를 위한 물리치료실 및 피트니스센터가 운영될 계획이며, 단지 곳곳에 혈압계, 당뇨 측정기 같이 주민 스스로 건강을 체크할 수 있는 기구와 구급물품실을 설치하고 거동이 불편한 노인과 장애인을 위한 소규모 목욕장도 만듭니다.

 

2층 커뮤니티존은 사랑채존과 취미생활존 두 가지 테마로 조성됩니다. 사랑채존은 손님맞이 공간과 주변 공원과 연계된 휴식공간으로, 취미생활존은 같은 관심사를 가진 입주민들이 모여 정보를 공유하고 지식을 교환하는 장소로 활용되며, 각 존은 주거동과 직접 연결되도록 설계돼 입주민들의 접근성을 높일 계획입니다.

 

옥상에는 입주민들이 모두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유기농 텃밭과 양봉장을 조성, 함께 채소를 키우고 벌을 키워 꿀을 따면서 공동체 의식을 높이고 정서적 안정에도 도움이 될 수 있게 하며, 과거 마을 입구나 중심에서 동네 사람들의 쉼터이자 사랑방 역할을 했던 정자목(亭子木) 개념을 도입, 단지 가운데에 느티나무를 심어 입주민들이 자연스레 모여 서로 담소를 나누는 공간을 조성합니다.

 

서울시는 이런 내용으로 채워질 의료안심주택을 이달 중으로 착공, 2015년 상반기에 공사를 마무리짓고 같은 해 5월에 입주를 시작할 계획이며 입주자는 '15년 2월 모집할 예정이며 중랑구 신내동 의료안심주택처럼 부지를 매입해서 건물을 새로 짓는 것뿐만 아니라 도심 내 유휴택지가 많이 부족한 실정을 반영해서 민간에서 건설한 도시형생활주택(공공원룸) 등을 매입해서 리모델링하는 식으로도 의료안심주택을 지속적으로 공급할 계획입니다. *

 

의료안심주택_개요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주택정책실 - 임대주택과
  • 문의 02-2133-7063
  • 작성일 2014-02-03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