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 박미사랑마을 '주민참여형 마을만들기' 연내 완료

수정일2014-01-29

금천구 시흥재정비촉진지구 내 존치지역인 박미사랑마을이 전면철거 대신 저층주거지를 보존하면서도 낙후된 마을 환경을 개선하고 생활·방범 인프라는 강화하는 주거환경관리사업이 올 연말까지 완료될 예정입니다.

 

박미사랑마을은 서울시가 재정비촉진지구 내 존치지역에 주거환경관리사업을 추진한 세 곳(길음, 흑석, 시흥) 중 마지막으로 추진되는 곳으로 면적(9만7,596㎡)이 가장 넓고 세대수(총 1,242세대)도 가장 많은 곳입니다. 박미사랑마을의 넓은 면적을 감안해 금천구 시흥3동 일대 4만 9,282㎡ 지역에 대해 변경 결정고시를 거쳐 마을회관 건립, 그린존 조성 등의 내용을 담은 1단계 시범사업을 2011년부터 진행 중인데 이어, 작년엔 나머지 2단계 사업을 주민 50% 이상 찬성을 얻어 추진하게 됐습니다.

 

서울시는 이와 관련해 지난 12월 30일(월) 제10차 도시재정비위원회를 개최해 ‘시흥재정비촉진지구 내 존치지역 저층주거지 재생사업을 위한 주거환경관리사업 계획(안)’을 조건부 가결했고, 29일(수) 결정 고시했으며 사업의 주요 내용은 재개발처럼 대규모 공사 대신 ▴가로환경개선 ▴쌈지형 공원 조성 ▴노후 CCTV 교체 및 신설 ▴비상벨 설치 ▴그린존 조성 ▴녹색주차장설치를 비롯한 기반시설을 정비하는 것으로 올 상반기 중으로 착수, 올해 말까지 완료할 계획입니다.

 

결정 고시에 앞서 마을의 특성과 주민요구사항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편의·안전·보안·방범시설 등을 포함, 저층주거지의 문제점을 보완하고 마을공동체의 기반을 다지는 통합적인 주거환경정비계획을 수립했습니다.

 

주민이 모일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고 마을경관을 개선하기 위해 주요 보도 및 도로 결절부에 쌈지형 공원(미니공원)을 만들고 운동기구, 벤치 등을 설치하고 2층 이상 건물의 1층에 기둥만 세워 주로 주차장으로 활용되는 필로티에는 잔디를 깔아 녹색 주차장(그린파킹)을 설치하고, 필로티와 연결된 보도에 꽃과 나무를 심고 벤치 등을 놓는 그린존을 조성해 청소년의 탈선장소로 변질되는 등의 위해요소를 배제했습니다.

 

개선전2 개선후2
개선전3 개선후3
개선전 개선후

 

도로와 건물대지의 단차가 심한 경계부 옹벽이나 노후한 옹벽은 주변 환경을 고려해 그림을 그려 넣거나 식물을 심어 예술적 가치를 높이고, 주민과의 협의를 통해서 기존의 폐쇄형 담장을 허물고 식물 울타리식의 개방형 담장을 조성해 주민간의 교류도 활성화 시켜 드릴 것입니다.

또한 보안·방범을 위해 기존의 노후한 CCTV는 해상도가 높은 신형으로 교체하고 새로 만들어지는 공원 등에도 방범용 CCTV를 설치한다. 아울러, 어린이 공원에는 누르는 즉시 구청 통합관제센터와 통화할 수 있는 비상벨도 설치할 계획입니다.

 

특히, 시흥동 박미사랑마을은 계획수립부터 주민대표, 전문가 및 시·구 관계자들이 머리를 맞대고 지역의 문제점과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주민운영위원회를 구성·운영하는 등 기존에 관주도식(하향식, Top-Down)이 아닌 주민들의 자율적이고 적극적인 참여로 마을의 개선방향을 마련하고 있다는 데 의의가 있으며 이를 위해 주민들이 협의체를 구성, 시에서 제시한 권장사항 내에서 주민 스스로 개선이 필요한 부분을 발굴하고 아이디어를 제시했습니다.

 

서울시는 재정비촉진지구 내 존치지역으로 관리해 온 양호한 저층주거지역에 대해서 공공사업을 통한 마을의 환경개선 뿐 아니라 민간부문의 자발적 정비 활성화를 유도하고, 향후 주민 스스로 마을을 유지·관리할 수 있도록 마을 공동체 문화 만들기를 지속적으로 유도할 계획이며 전면철거가 필요하지 않은 저층 주거지역에 대한 체계적 관리와 지원을 통해 마을의 장점은 살리는 새로운 주거지 재생 모델을 만들어 갈 것입니다. *

 

첨부파일 : 박미사랑마을 위치도 및 마스터플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주택정책실 - 주거환경과
  • 문의 02-2133-7246
  • 작성일 2014-01-28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