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국악전문 공연장 서울돈화문국악당 9.1(목) 개관합니다

수정일2018-11-08

서울기록원전경
서울돈화문국악당 외부 전경

 

서울시는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인 창덕궁, 종묘 등 우리 문화재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돈화문 건너편에 위치한 주유소 두 곳 중 한 곳을 없애고 그 자리에 우리 전통 국악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국악전문 공연장인 ‘서울돈화문국악당’을 오는 9월 1일 정식 개관한다.

 

돈화문 건너편에 있는 주유소 2곳 중 나머지 한 곳은 ‘돈화문 민요박물관’이 들어설 예정이며 오는 12월에 착공해 2018년까지 건립될 계획이다.

 

서울돈화문국악당은 오는 9월 1일 정식 개관에 앞서 6월 9일부터 7월 23일까지 개관 전 공연축제가 개최된다.

 

서울의 역사와 한옥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전통 한옥 형태의 ‘서울돈화문국악당’은 연면적 1,773㎡ 규모에 지하3층, 지상1층으로 지하2층~3층은 140석 규모의 국악 전문공연장, 지하1층은 공연자 시설, 지상1층은 관광객을 위한 편의시설이 들어선다.

 

 열린마당  국악전문 공연장(지하2~3층)
 열린마당  국악전문 공연장(지하2~3층)

 

특히, 창덕궁 관람객이 자연스럽게 ‘서울돈화문국악당’을 찾을 수 있도록 지상1층에 열린마당을 설치하여 우리 전통 소리인 국악을 야외에서 체험할 수 있도록 하였다.

 

‘서울돈화문국악당’은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창덕궁의 정문 돈화문을 향해 두 팔을 벌린 듯한 열린 구조로 전통 한옥의 세련미를 극대화 시켰다.

 

본부는 2011년 설계공모를 통해 ‘돈화문 앞 광장 하나되기(금성종합건축사사무소, 대표 김용미)’를 최종 당선작으로 선정, 실시설계완료 후 2013년 12월 공사를 착공해 2년 3개월만인 지난 2016년 3월 준공 완료했다.

 

‘서울돈화문국악당’은 창덕궁 앞에 입지한 지리적 강점을 활용하여 궁중 문화·예술 자산을 활용한 공연 등을 통해 새로운 국악전문 공연장으로 자리매김 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외부전경  카페테리어(지상1층)
 외부전경  카페테리어(지상1층)

 

한편, 시는 돈화문 월대보다 높은 돈화문앞 도로(율곡로)를 낮춰 궁궐의 권위를 높이는 ‘율곡로 창덕궁 앞 도로구조개선공사’를 2010년 10월 착공해 2017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월대는 궁궐의 정전(예 : 덕수궁 중화전, 창덕궁 대조전 등)과 같은 중요한 건물 앞에 놓이는 방형의 넓은 대(臺)로 궁중행사(하례, 가례, 제례 등)에 이용되며 왕과 조정의 위엄을 과시하여 건물의 격을 높여준다.

 

서울돈화문국악당이 서울을 찾는 외국 관광객들에게 도심 속에서 우리나라의 고품격 전통문화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소중한 장소가 될 것으로 기대되며 우리 소중한 전통 문화의 활성화와 저변 확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위치도
 위치도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기반시설본부 - 건축부
  • 문의 3708-2630
  • 작성일 2016-08-08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