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9호선 혼잡 완화 위한 개화차량기지 유치선 증설합니다

수정일2018-11-08

서울시는 지하철 9호선의 혼잡을 완화하기 위해 열차를 추가 투입하기 위한 개화차량기지 유치선 23선(6.1km) 증설공사를 오는 1월 21일(목) 착수한다고 밝혔다.

 

 

유치선(지하철 9호선 1단계 구간

유치선(지하철 9호선 1단계 구간)

 

유치선열차가 주차할 수 있도록 차량기지에 두는 선로로 차량이 추가 투입되기 시작하는 8월 전까지 궤도, 전차선, 신호 등 모든 시설을 완료할 계획이다.

  • 열차하중을 직접 지지하고 안내하는 궤도는 도상, 침목, 레일 등으로 구성되며 안전하고 쾌적한 승차 서비스 제공을 위한 필수 시설이다.
  • 전차선은 운행 중인 차량에 전력을 공급하는 중요한 시설로써 고도의 안전성이 요구되며 내구성이 확보되어야 한다.
  • 신호는 열차의 안전운행을 제어하는 중앙통제시스템과 열차 진로를 바꾸는 선로전환기, 가·감속, 출발, 정지를 지시하는 신호기 등으로 열차 안전운행의 핵심설비이다.

 

시는 차량을 조기에 투입하기 위해 기존 차량과 같은 4량 1편성의 차량으로 올 8월부터 12월까지 순차적으로 1편성씩 8편성(32량)을 투입한다. 12월말이 되면 지하철 9호선은 144량(36편성)에서 176량(44편성)으로 차량과 편성이 22% 늘어나 우선 숨통이 트이게 된다.

  • 조속한 증차를 통하여 시민의 안전 도모는 물론 혼잡도를 낮추기 위해 형식 승인, 예비 주행, 시운전 등 절차가 간단한 기존 차량의 4량 1편성이 그대로 유지된다.
  • 1량은 열차 1칸으로 지하철 9호선은 4량이 묶여 1편성(train set)으로 운영되고 있다.

 

2017년부터는 6량 1편성의 차량이 운영된다. 2016년 말에 6량 1편성의 차량이 시범적으로 반입되고, 완성차 검사 및 시운전이 끝나면 2017년 말까지 기존 4량 1편성의 차량 중 16편성을 2량씩 늘려 시범 차량과 함께 6량 17편성(총 38량)을 혼잡도가 높은 급행열차에 투입, 수송량을 늘리고 혼잡도를 더욱 낮출 계획이다.

  • 올 하반기에 4량 44편성이 운행되고, 2017년 말이 되면 지하철 9호선은 4량 28편성, 6량 17편성으로 총 214량이 운행된다.

 

또한 2018년 완공되는 지하철 9호선 3단계(잠실운동장~보훈병원) 개통을 대비하여 개통 전까지 기존 4량으로 남아 있는 28편성을 모두 6량으로 늘리고, 추가로 6량 4편성(24량)을 도입해 총 80량이 추가 투입될 계획이다. 이에 따른 차량구매가 금년 5월에 발주될 계획이며, 지하철 9호선 3단계 개통 시에는 6량 49편성(총 294량)이 운행된다.

 

※ 지하철 9호선 차량 구매 및 운행 편성수

투입시기

구 분

구매 차량수

누계 차량수

비고(편성수)

′09.07

1단계 개통시

96량

96량

4량*24편성

′11.10

48량 조기증차

48량

144량

4량*36편성

′15.03

2단계 개통시

-

144량

′16.12

32량 증차

32량

176량

4량*44편성

′17.12

38량 증차

38량

214량

4량*28편성

6량*17편성

′18

3단계 개통시

80량

294량

6량*49편성

 

고인석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차량이 증차되면 지하철 9호선 이용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하철 9호선 혼잡완화를 위해 조속히 증차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개화차량기지(지하철 9호선 1단계) 유치선 전경

 

 유치선 배선 개념도
 개화차량기지(지하철 9호선 1단계) 유치선 전경  유치선 배선 개념도
- 차량기지 기존 유치선 25, 금회 증설선 23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기반시설본부 - 도시철도토목부
  • 문의 772-7241
  • 작성일 2016-01-2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