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올림픽대로 반포대교~청담대교간 확장개통

수정일2018-11-08

올림픽대로 반포대교~청담대교간 확장·개통

올림픽대로 상습 교통정체 구간인 반포대교~청담대교 4.63km를 확장·개통하여 교통정체 해소

  • 올림픽대로 구조개선 사업은
    • 서울시가 올림픽대로 교통흐름을 분석한 결과 가장 많이 정체되는 반포대교~청담대교 구간의 중앙분리대 녹지대와 보도를 정비해 차로를 기존 4차로에서 5~6차로로 확장하여 교통정체를 해소하기 위한 사업이다.
    • 올림픽대로 반포대교~청담대교 구간은 일평균 22만대가 통과하고 퇴근 시간대인 18시~20시에는 평균 속도가 20.8~22.6㎞로 교통 체증이 극심한 상습 정체구간이다.
    • 확장된 구간은 이번에 개통하는 상·하행선 양방향 성수~영동대교 0.51㎞ 구간, 하남방향 반포~한남대교 1.6㎞, 영동~청담대교 1.52㎞ 구간과 지난 2010년 10월에 성수~영동대교간 상·하행선 양방향을 1차로씩 확장해 개통한 1㎞ 구간으로 반포대교에서 청담대교 사이 총 4.63km이다.
    • 지난 2009년 실시설계를 완료하였으며 2010년 4월 공사를 착수하여 2011년 12월 8일 확장·개통하였다.
  • 올림픽대로 반포대교~청담대교간 확장개통으로
    • 올림픽대로 평균 속도가 34.5㎞에서 36.6㎞로 약 6% 빨라질 것으로 예상되며 특히 올림픽대로 본선에서 분당·수서IC 방향으로 진출하는 차량과 영동대로에서 올림픽대로 하남방향 본선으로 진입하는 차량을 분리하는 2개 전용차로 신설로 인해 분당·수서IC 방향(영동대교남단 IC ~ 동부간선도로 진입램프간) 동부간선도로로 진입하는 차량의 속도가 평균 23.8km에서 40.7km로 약 65% 향상될 것으로 예상된다.
    • 영동대교~청담대교 구간은 올림픽대로 본선에서 분당·수서IC 방향으로 진출하는 차량과 영동대로(강남구)에서 하남방향 본선으로 진입하는 차량이 빈번하게 엇갈리는 구간으로 상습정체의 주범이었다.
  • 성수대교에서 분당·수서IC 및 코엑스·강남경찰서 방향으로 진입하는 차량은 영동대교 남단에서 5~6차로로 진입해 별도 연결로(800m)를 이용하도록 변경되었다.
    • 코엑스·강남경찰서 방향으로 진입하기 위해선 기존에 청담1교 앞에서 우회전을 했으나 이곳 우회전은 12월 27일부터 폐쇄되며, 영동대교 남단에서부터 5~6차로 진입로를 통해 우측 6차로 진입하여 청담1교 전방에서 코엑스 방향으로 우회전 하도록 변경되었다.
    • 또한 분당·수서IC 방향 차량은 기존에 청담공원 앞에서 동부간선도로로 진입했으나, 올림픽대로 영동대교 남단에서부터 5차로 진입로를 통해 분당방향 고가차도로를 이용하도록 변경되었다.
  • 사업개요
    • 위 치 : 서초구 반포동(반포대교)~강남구 삼성동(청담대교)
    • 규 모 : 올림픽대로 연장 4.63㎞(청담1교 일부확장 포함)
      • 반포대교~한남대교 : 1.60㎞(하남방향), 4차로→5차로
      • 성수대교~영동대교 : 1.51㎞(양방향), 4차로→5차로
      • 영동대교~청담대교 : 1.52㎞(하남방향), 4차로→5~6차로
    • 사업기간 : 2010. 01 ~ 2011. 12.
    • 시 공 사 : 경동산업주식회사
    • 공 사 비 : 12,524백만원
  • 위치도 및 차량 통행방법 개선도
    • 위치도 및 차량 통행방법 개선도1
    • 위치도 및 차량 통행방법 개선도2
  • 현황사진

     
    청담대교~영동대교간 청담대교~영동대교간
    <청담대교~영동대교간> <성수대교~영동대교간(하남방향)>
    영동대교→성수대교(김포방향) 반포대교→한난대교(하남방향)
    <영동대교→성수대교(김포방향)> <반포대교→한난대교(하남방향)>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기반시설본부 토목부
  • 문의 02-3708-8681
  • 작성일 2012-02-29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