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상상나라, ‘자연놀이’새단장 24일(화) 오픈

수정일2018-11-08

 

 겨울-뽀드득 발자국  여름-나비처럼 훨훨

- 서울시, 상설전시 <자연놀이> 를 사계절 주제로 새롭게 교체, 3월 24일(화) 오픈

- 풍이와 숲속의 친구들, 자연의 신비를 탐구하고 즐겁게 놀이하는 체험 전시

- 어린이들이 사계절의 특징과 자연과학의 원리를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

------------------------------------------------------------------------------

□ 어린이를 위한 복합체험문화기관인 서울상상나라는 3월 24일(화)에 신규전시 <자연놀이>를 선보입니다.

□ <자연놀이> 전시는 서울상상나라 1층 체험관 중약 218㎡ 공간으로, “풍이와 숲 속 친구들”이라는 테마로 새단장했다.사계절을 주제로 계절에 따라 변화하는 자연의 다양한 요소를 감성적으로 느끼고, 자연 속의 세상을 흥미롭게 탐색해볼 수 있다. 어린이들은 나뭇잎 풍이와 함께 사계절 여행을 통해 동물과 식물을 만나고, 즐겁게 놀이하면서 계절의 변화를 온 몸으로 느껴볼 수 있습니다.

□ <자연놀이> 전시 공간에는‘사계절 나무’, ‘나비와 봄동산’, ‘주렁주렁 사과나무’ 등 어린이들이 자연을 체험할 수 있는 20가지 전시물이 새롭게 자리하게 됩니다.

  ○ 전시 영역에 들어서면, 버튼을 누를 때마다 나무의 잎, 단풍, 가지 등 계절에 따라 변하는 ‘사계절 나무’를 만나 볼 수 있으며, ‘숲속 탐구놀이집’에서는 어린이들이 직접 자연탐험가가 되어 사계절의 다양한 곤충과 식물의 표본을 확대경과 망원경으로 관찰해 볼 수 있습니다.

  ○ 봄에는 나비의 날개를 다양한 색상의 구슬로 전시화하여 어린이들이 직접 날개 무늬를 구성해 보는 ‘나비와 봄동산’, 대형 우산과 나뭇잎에 떨어지는 봄의 빗소리를 들어보는 ‘빗방울 연주회’, 그리고 꽃 밭에 핀 여러 가지 봄꽃과 허브의 향을 맡아보는 ‘봄의 향기’ 등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전시를 만날 수 있습니다.

  ○ 여름에는 어린이가 영상 앞에 서면 화면에 나비의 날개가 생기고 나비처럼 훨훨 날개 짓을 해 볼 수 있는 ‘나비처럼 훨훨’, 버튼을 누르면 귀뚜라미와 같은 곤충의 울음소리와 바람 소리가 만드는 화음을 들어 볼 수 있는 ‘한여름 오케스트라’, 보호색을 가지고 있는 동물을 알아보는 ‘꼭꼭 숨어라’ 등의 전시가 기다리고 있습니다.

 ○ 가을에는 수확의 의미를 알아볼 수 있도록 사과나무에서 열매를 따보는 ‘주렁주렁 사과나무’와 다양한 꽃잎을 탁본해 보는 ‘꽃잎 뜨기’ 등의 전시물이 있다. 겨울에는 여러 조각으로 나뉘어진 눈 결정 모양을 맞추면 대형화면에 눈이 펑펑 내려오는 ‘눈송이 퍼즐’, 땅 속에서 겨울잠을 자는 동물을 관찰해 보는 ‘쿨쿨 겨울잠’, 그리고 땅 속의 아름다운 빛깔의 광물을 자외선 빛을 통해 볼 수 있는 ‘반짝반짝 땅 속 보물’ 등의 체험전시물이 생깁니다.

□ 또한 서울상상나라는 지난 3/17(화)~3/22(일)까지 일주일동안 임시휴관하면서 신규전시 <자연놀이> 교체 공사 이외에 체험관 관람환경 개선작업을 함께 실시하였습니다.

 

※ 서울상상나라 관람정보

관람시간 : 오전 10시~ 오후 6시(입장마감: 오후 5시/ 매주 월요일 휴관)

입장요금 : 36개월 이상 어린이 및 성인 4천원 어린이 20명 이상 단체 3천원

관람문의 : www.seoulchildrensmuseum.org 02)6450-9500

오시는 길: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216(어린이대공원 내)

7호선 어린이대공원역 1번출구(도보 5분)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보육담당관
  • 문의 02-2133-5100
  • 작성일 2015-03-24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