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시민과 함께 즐기고 고민하는 '제18회 서울환경영화제' 3~9일 개최

수정일2021-06-02

□ 환경을 주제로 영화에 환경보호 메시지와 문제의식을 담은 세계 각국의 다양한 작품을 상영하는 ‘서울환경영화제’가 오는 3일(목)부터 9일(수)까지 7일간 개최된다. 올해 18회를 맞는 서울환경영화제는 서울시와 환경부가 후원하며, ‘플라스틱 줄이기(No more Plastic)’ 캠페인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함께 진행한다.

○ 서울환경영화제는 ‘에코(ECO)’와 변화와 혁명을 의미하는 에볼루션(Evolution)/레볼루션(Revolution)의 합성어인 ‘에코볼루션’을 슬로건으로 즉각적이고 대대적인 환경의 대전환을 이루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는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 개막식은 6월 3일(목) 18:00 환경재단 레이첼카슨홀에서 무관중으로 진행되며 서울환경영화제 디지털 상영관(유튜브채널)을 통해 생중계된다. 개막작으로 선정된 마크 바우더 감독의 <우리는 누구인가>는 현대 사상가 및 과학자로 구성된 여섯 명의 강렬한 만남을 관찰하는 다큐멘터리이다.

□ 올해 서울환경영화제는 국제 부문과 국내 부문 시상을 거쳐 선정된 25개국 64편의 환경영화를 상영한다. 작품 감상은 메가박스 성수점에서 사전 신청을 받아 무료로 볼 수 있으며, 서울환경영화제 공식홈페이지(http://seff.kr)에서도 시간표를 확인한 뒤 해당 시간에 홈페이지내 디지털상영관에서 볼 수 있다. 이 중 <66미터>와 <아름다운 여행>은 5일(토)과 10일(목) 자정 MBC TV에서도 방영될 예정이다.

○ 극장에서 관람을 원하는 시민은 오는 4일(금)까지 서울환경영화제 홈페이지에서 사전 티켓신청을 통해 5일(토)~6일(일) 이틀간 메가박스 성수에서 코로나19 대비 정부지침을 준수하여 영화를 감상하면 된다.

○ 이번 영화제는 실천을 주제로 한 ‘에코볼루션: 세상을 바꾸는 방법’, 새롭게 대두되는 ‘식량 위기’, 한국 환경영화의 주된 경향인 ‘재개발’, 인간과 환경의 관계를 면밀하게 탐구한 최초의 영화예술가 미켈란젤로 안토니오니를 돌아보는 ‘미켈란젤로 안토니오니 특별전’과 같은 주제별 최신 환경영화를 만나볼 수 있다.

□ 이번 서울환경영화제에서는 다양한 작품 감상과 함께 ‘플라스틱 줄이기(No more Plastic)’ 캠페인 및 감독·환경전문가와의 대화 등 다양한 부대 행사도 진행된다.

○ 메가박스 성수에서 이틀간 진행되는 오프라인 극장 상영에서는 국내 작품 상영 후 감독과의 대화가 진행된다.

○ 환경 전문가와 깊이 있는 환경 이야기를 나누는 ‘에코 토크’도 준비되어 있다. ‘지속가능한 농업을 위해’, ‘바다를 지키기 위해’라는 주제로 두 차례 진행되는 ‘에코 토크’는 서울환경영화제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온라인 라이브로 진행된다.

○ 5일(토)에는 <그레타 툰베리> 상영 후 미래를 이끌어 갈 전 세계의 청소년들과 함께 기후위기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보는 ‘GS 세계청소년기후포럼’도 메가박스 성수에서 진행된다. 또한 미켈란젤로 안토니오니의 작품 세계에 대한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눠보는 회고전이 6일(일) <확대> 상영 후 열린다.

□ ‘서울환경영화제’ 프로그램별 상영시간표 등 자세한 사항은 플랫폼별 홈페이지를 통해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 서울환경영화제 홈페이지 : http://seff.kr

○ 페이스북 : https://www.facebook.com/seoulecofilmfestival/

○ 인스타그램 : https://www.instagram.com/seff.kr/

□ 서울시는 환경부와 함께 지난 2004년부터 서울환경영화제를 후원하며 국내외 우수 환경영화를 소개함으로써 기후변화 등 전 지구적 환경문제 논의를 위한 담론의 장을 제공해 왔다.

○ 2021년 서울환경영화제는 25개국에서 역대 최다인 2천여 편의 작품을 출품하는 등 세계 3대 환경영화제이자 아시아 최대 규모의 환경영화제로 자리매김했다.

□ 김연지 서울시 환경시민협력과장은 “코로나19의 지속과 기록적인 장마 등 환경문제가 일상의 혼란을 가중하는 지금, 제18회 서울환경영화제가 환경의 중요성과 가치를 되돌아보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기후환경본부 - 환경시민협력과
  • 문의 02-2133-3717
  • 작성일 2021-06-02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