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가을 걷기여행‘한강역사탐방 12코스’로…나홀로탐방도 신설

수정일2019-08-30

□ 선선한 바람, 높은 하늘, 푸른 한강까지. 가을이 주는 선물 같은 날씨에 걷기 좋은 날, 한강의 대표적인 역사와 문화유산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한강역사탐방」과 함께 한강 곳곳으로 여행을 떠나보자.

□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해설사와 함께 걸으며 서울의 역사도 배우고 추억도 만드는「한강역사탐방」프로그램을 확대·운영한다고 밝혔다. 가을을 맞아 1명만 신청해도 운영되는 특별 프로그램을 개설하여 더욱 많은 시민들에게 역사체험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 걷기 좋은 간절기, 나홀로 여행을 원하는 시민들을 위해 새롭게 개 설된 특별프로그램은 9월 4일(수)부터 11월 30일(토)까지 운영한다.

□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과거 곡식과 비단 등을 운반하는 조운선이 다니고, 얼음을 저장하는 창고가 있던 한강의 오랜 역사를 시민들에게 쉽고 재밌게 알리기 위해 2012년부터 1만 7천명이 넘는 시민이 참여한「한강역사탐방」을 8년째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 지난 8년간 지속된 시민들의 관심에 부응하고자 2012년 9개였던 코스는 해마다 추가 개발되어 운영되고 있으며, 올해는 운영방식도 개편되었다. ▲ 난지꽃섬길(제 12코스)을 신규 개발하고 ▲ 접근 편의성을 높이고자 전용예약 홈페이지 개설했으며 ▲ 1명만 신청해도 운영되는 특별프로그램을 개설하여 더욱 많은 시민들에게 역사체험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2019 한강역사탐방」프로그램은 한강 ▲상류(강북) 5개 코스와 ▲하류(강남) 7개 코스로 운영되며, 한강역사해설가가 동반해 코스별 가이드 및 한강 관련 역사·문화·인물에 대한 해설을 진행하는 도보관광 해설 프로그램이다.

○ 한강 상류(강북) 5개 코스는 ▲ 광진구에서 광진교를 지나 강동구까지 한강의 상・하류를 모두 만나보는 광나루길, ▲ 가톨릭 순교성지와 외 국인 선교사들의 묘원을 답사하는 양화나루길 ▲ 난지도의 과거와 현재 및 문화비축기지 등을 만나보는 난지꽃섬길 등이 있다.

○ 한강 하류(강남)를 7개 코스 중, 이색적인 코스는 ▲ 국내최초로 정수시설을 재활용하여 자연생태공원으로 다시 태어난 선유도를 답사하는 선유도길 ▲ 서울의 근대사와 사계절 내내 문화공연과 행사의 활기로 가득한 한강을 만날 수 있는 여의나루길 등이 있다.

○ 12개 코스 모두 무료로 운영되나, 탐방 코스 중 ▲ 공암남루길의 허준박물관 ▲ 겸재정선길의 겸재정선 미술관과 같이 유료 박물관, 박물관의 경우 입장료는 참여자 개인이 부담한다.

 
연번 코스 명 주 제 주요 방문 역사문화유적지
제1코스 광나루길 경강의 시작과 전쟁 풍납토성~도미부인 동상~광진교 8번가
제2코스 송파나루길 도시의 형성 및 발전 삼전도비~석촌호수~송파나루비~석촌동 고분군
제3코스 뚝섬나루길 조선건국과 목재집결 전관원~마조단~살곶이다리~중랑천
제4코스 노들나루길 충효사상과 다리건설 효사정~한도의용군 현충비~한강대교~용양봉저정
제5코스 동작진길 명당 동작진의 역사 동작나루표석~국립현충원
제6코스 여의나루길 한강의 기적 국회의사당~여의도 공원~여의도한강공원
제7코스 서강나루길 세곡, 어류 운반지 광흥찬~공민왕사당~서강나루표석~밤섬
제8코스 양화나루길 외국문화의 유입 양화진 외국인 선교사 묘원~양화진터
제9코스 선유도길 한강 개발과 환경 선유도 유래비~선유도공원
제10코스 공암나루길 한강 설화와 허준 허준테마거리~탐산~허가바위~허준박물관
제11코스 겸재정선길 겸재의 한강 그림 양천향교~궁산~겸재정선미술관
제12코스 난지꽃섬길 난지도의 어제와 오늘 평화의 공원~난지한강공원~문화비축기지

□ 프로그램은 월~일요일까지 화요일 휴무와 추석연휴(9.12~9.14)를 제외하고 주 6일 운영한다. 예약접수는 8월 30일(금)부터 시작해운영기간 내(9월 4일~11월 30일) 상시 접수 가능하다.

○ 한강역사탐방은 참여자 특성에 맞추어 참가신청을 달리 할 수 있다. ▲ 정해진 날짜와 코스에 1명만 신청해도 운영되는 특별 프로그램, ▲ 참여자가 희망 일정과 코스를 선택하고 3명 이상 신청 시 운영되는 자율 프로그램, ▲ 희망일정과 코스에 최대 200명까지 신청 가능한 단체 프로그램이 있다.

○ 더불어 대상별 특성을 고려하여 한국 역사・문화에 관심이 많은 외국인이나 결혼이민 가족 등 외국인 및 장애인 신청자는 단 1명이라도 프로그램 운영이 가능하다.(외국인은 영어로 코스별 해설 가능하며 장애인의 경우, 휠체어 등을 이용할 시 보호자 동반 필수)

○ 코스별 만남의 장소는 주요 문화유적지 인근 지하철역이며, 프로그램 운영 시간은 12개 도보코스의 평균 2시간이다

□ ‘한강역사탐방’ 은 홈페이지를 통해(http://visit-hangang.seoul.kr) 참가를 희망하는 관광일 5일~20일전까지 대상별 특성 및 희망 코스에 따라 참가 신청하면 된다.

○ 월~일요일까지 1일 2회 오전 10~12시, 오후 2~4시 운영 가능하며, 1회당 운영인원은 특별 프로그램은 1명 이상, 자율프로그램은 3명 이상 신청하면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대규모 단체 참가자는 최소 16명에서 최대 200명까지 신청가능하다.

○ 총 12개의 ‘도보코스’는 각 코스 완주 시, 해설사에게 스탬프 투어 인증을 받을 수 있다. 12개 코스를 모두 완주하여 12개 스탬프를 획득하면 2020년 1월에 ‘한강역사탐방 수료증’을 받을 수 있다.

□ 자세한 내용은 한강역사탐방 운영사무국(☏070-4290-6967) 또는 한강역사탐방 홈페이지(http://visit-hangang.seoul.kr)로 문의하면 된다.

□ 기봉호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한강역사탐방」은 한강의 역사와 문화유산을 직접 체험하고 공부하며, 여가생활을 즐길 수 있는 유익한 프로그램이다. 단풍이 물드는 걷기 좋은 가을날, 많은 시민이 우리 집 주변에 있는 한강의 숨겨진 역사이야기도 만나고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즐거운 추억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한강사업본부
  • 문의 3780-0763
  • 작성일 2019-08-3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