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핀테크 강자 룩셈부르크와 스타트업 해외 진출 협력나선다.

수정일2018-07-02

서울시는 룩셈부르크 하우스 오브 핀테크(LHoFT, 로프트)와 손을 잡고 금융규제, 스타트업 지원 등 양 도시 간 핀테크 산업 발전을 위한 협력을 골자로 하는 양해각서를 7월 2일(월), 서울창업허브(마포구 공덕동)에서 체결했다고 밝혔다.

 

<Luxembourg House of Financial Technology >

· 룩셈부르크 금융 서비스 분야의 혁신과, 국제적인 핀테크 커뮤니티 형성을 위해 2017년 구성된 민-관 합동 조직으로 13개의 민간 기관장이 이사회 멤버로 활동

· PWC, 딜로이트, BNP파리바,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등 민간 멤버로 참여 중

 

□ 유럽의 중심에 자리잡은 룩셈부르크는 핀테크 산업에 국가적인 관심을 쏟고 있는 나라 중 하나로, 서울을 찾은 자비에 베텔(Xavier Bettel) 룩셈부르크 총리, 니콜라스 메켈(Nicolas Mackel) 로프트 이사회 대표 일행은 서울창업허브 내 위치한 ‘서울 핀테크 랩’과 ‘룩셈부르크 하우스 오브 핀테크(LHoFT, 로프트)’ 간 핀테크산업 발전을 위해 핀테크 기술 고도화와 양국 기업의 해외 진출을 위해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전략적 우호관계를 맺고 혁신적 금융서비스 및 상품, 금융관련 규제 등에 관한 트렌드를 공유하고, 양 도시 간 금융기관, 스타트업 지원 기관, 대학 등 핀테크 커뮤니티 간 활발한 교류를 이끌어낼 계획이다.

 

□ 총리 일행은 협약식 직후 ‘서울 핀테크 랩’을 둘러보며 핀테크 랩 운영방식에 대한 설명을 듣고, 룩셈부르크의 핀테크 기업이 서울 핀테크 랩에 진출하여 협업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했다.

 

□ 한편, 서울 핀테크 랩(4.3 개관)은 서울시가 지자체 최초로 설립한 국내 핀테크 창업기업 육성 공간으로, 서울창업허브 별관에 위치하고 있다. 현재 27개 예비창업가 및 국내외 창업기업이 입주하여 창업활동을 하고 있으며, 한국핀테크지원센터를 비롯한 33개의 파트너스가 창업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 김태희 서울시 경제기획관은 “이번 협력을 계기로 혁신적 금융기술을 도입하는 등 핀테크 산업의 강자로 성장하고 있는 룩셈부르크의 노하우를 배우고, 청년창업가의 새로운 아이디어가 현실화되어 국내 핀테크 창업기업이 유럽 무대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붙임:서울시-룩셈부르크 하우스 오브 핀테크 MOU 개요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경제진흥본부 - 경제기획관 - 투자유치과
  • 문의 02-2133-5338
  • 작성일 2018-07-02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