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비정규직 노동조건 개선위한 토론회 나흘간 개최

수정일2017-09-20

서울시, 비정규직 노동조건 개선위한 토론회 나흘간 개최

 - 20일(수)~23일(토), 「비정규직 노동자와 함께하는 좋은 일자리 노동정책 대토론회」개최

 - 노동전문가, 노동단체, 시민 등 100여명 머리 맞대는 시민참여형 토론의 장 

 - 비정규직 정규직화 등 서울 및 국내외 노동정책 사례 공유 및 개선사항 논의

 - 청년알바, 가사·이동·돌봄노동자 등 현장 목소리 청취, 체감형 정책 수립

□ 청년알바, 가사노동자, 돌봄노동자 등 대표적인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노동조건을 개선하고,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노동자와 노동전문가, 노동단체와 시민 등 100여명이 모여 나흘간 토론을 펼친다.

 

□ 서울시는 9월 20일(수)~23일(토), 서울시 청년일자리센터, 서울시의회 의원회관 등에서 「비정규직 노동자와 함께하는 좋은 일자리 노동정책 대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노동전문가, 노동단체, 시민 등 100여명 머리 맞대는 시민참여형 토론의 장>

□ 이번 토론회는 서울시를 비롯한 국내외 도시의 일자리·노동정책을 공유하고 공공부문의 좋은 일자리 모델을 분석해 이를 통한 개선방안 모색이 목적이다. 이와함께 청년아르바이트, 이동노동, 여성가사노동, 노년노동, 돌봄 등 대표적인 비정규직 노동자의 실태진단을 통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수립에도 힘을 모을 계획이다.

 

□ 토론회의 네가지 주제 중 먼저, 「①숨겨진 노동, 톺아보다」는 21일(목) ‘일자리·노동시장정책 해외 사례와 한국에서의 함의’와 22일(금) ‘문재인 정부의 비정규정책과 일자리위원회 과제’ 토론회로 구성된다.

  • 전문가들은 비정규직 노동정책의 문제점을 진단하고 스웨덴, 미국, 독일, 캐나다 등 해외 사례 공유와 연구를 통해 한국 내 적용점을 찾는다. 또한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새정부의 역할과 인천공항 정규직 전환 등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눈다.

 

□ 「②숨겨진 노동을 말하다」는 20일(수)부터 3일간 청년아르바이트, 가사노동자, 이동노동자, 어르신노동자 등이 직접 현장의 목소리를 전하고, 전문가들과 머리를 맞대 고용안정을 위한 정책방안과 제도 법제화 및 권익보호방안 등을 논의하는 자리다.

  • 20일(수)에는 ‘아르바이트 피해증언대회’와 ‘가사노동자를 이야기하다’가, 21일(목)에는 ‘이동노동자 콘퍼런스’, 22일(금)은 ‘노년노동의 새로운 패러다임’이 차례로 열린다.

 

□ 「③숨겨진 노동과 함께 걷다」는 노동단체와 센터의 역할과 기능을 진단하고 발전을 위한 운영방향 및 지방정부와의 협력방안을 알아보는 ‘지방노동단체, 어디에 서 있고 어디로 갈 것인가’의 토론회를 개최한다.

 

□ 마지막 날인 23일(토)에는 「④숨겨진 노동과 마주하다」를 주제로 시민들의 노동인식을 높이고 개선하기 위한 다양한 행사가 서울역광장에서 참여형으로 열린다.

  •  노무사와 함께하는 노동법 상담부터 청년아르바이트 인권상담, 진로·직업상담까지 한곳에서 받을 수 있으며 다양한 노동관련 전시회도 마련해 시민들이 자유롭게 참여하고 노동법을 배울 수도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 이번 토론회는 일자리와 노동조건개선에 관심 있는 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자세한 문의는 서울시 일자리정책담당관 전화2133-5455로 하면 된다.

 

□ 정진우 서울시 일자리정책담당관은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체감형 노동정책 추진을 위해 전문가, 정책담당자, 시민이 함께 하는 토론회를 마련했다”며 “지속적인 노력으로 시민 모두가 안전하고 공정한 근로환경에서 일할 수 있는 ‘사람중심·노동존중 서울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붙임 1 「비정규직 노동자와 좋은 일자리 노동정책 토론회」 세부프로그램

 

붙임 2 포스터

그림 2 포스터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일자리노동정책관 - 일자리정책담당관
  • 문의 02-2133-5455
  • 작성일 2017-09-2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