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만화문화공간(재미랑)에서 유명작가와 만나요

2014.02.07
서울산업통상진흥원
전화
3455-8314

 

2013년 12월 중순 개관한 만화문화공간 ‘재미랑’의 개관전시 이벤트로 만화작가들의 작가사인회 ‘재미랑 작가랑’이 2월 8일(토)부터 3월 29일(토)까지 토요일 주말 14시에 총 6회 개최됩니다. <재미랑 작가랑>을 통해 개관전시에 참여한 만화가 총 9명 중 6명의 작가가 독자들과 만남의 자리를 갖게 되며 2월에 3명, 3월에 3명의 작가를 만날 수 있습니다.

 

만화2

 

작가사인회의 첫 일정은 2월 8일(토) <흰둥이>, <검둥이 이야기> 등의 윤필 작가입니다. 윤필 작가는 포털사이트 다음의 ‘만화 속 세상’에 2010년부터 웹툰 <흰둥이>, <야옹이와 흰둥이> <검둥이 이야기> 등을 연재하였고, 2013년 <오늘의 우리만화상>을 수상했습니다.

 

2월 15일(토)에는 1995년 데뷔 이후 1999년부터 한겨레에서 <비빔툰>이라는 이름으로 14년간 연재한 홍승우 작가를 만날 수 있습니다.

<비빔툰>은 평범한 부부의 유머러스한 신혼생활부터 시작하여 네 식구의 오순도순한 가족의 이야기로 끝맺음한 대표적인 가족만화로 故고우영 화백의 차남이 참석하여 <비빔툰> 독자들과 함께 토크쇼 형식으로 작가로서의 삶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입니다.

 

2월 22일(토) 14시에는 <짬>, <무한동력>, <신과 함께> 등을 연재하여 큰 인기를 얻은 주호민 작가를 만날 수 있습니다.

한국의 전통신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세계관과 가슴 따뜻한 휴먼드라마가 잘 어우러진 <신과 함께>는 영화화가 결정될 정도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이번 만남에서는 2005년 데뷔부터 현재까지 웹툰작가로 살아온 이야기를 진솔하게 풀어낼 예정입니다.

 

만화1

 

<재미랑 작가랑>에는 일자별로 15~25명 내외로 인원이 제한되며, 참석을 희망하는 독자는 재미랑 페이스북에서 일자별 이벤트 공지에서 신청하면 됩니다. 3월에도 3명의 작가사인회 일정이 마련되어 있으며, 3월 15일(토) <나쁜친구>, <삼십살>의 작가 앙꼬, 3월 22일(토) <꼬갱이>의 김금숙 작가, 3월 29일(토) <불편하고 행복하게>의 홍연식 작가의 사인회 자리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

 

첨부파일 : 재미랑 작가랑 행사 안내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