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서울시, 전통시장서 제수용품 할인 등 추석이벤트 개최

수정일 | 2016-09-01

□ 서울시는 민족 최대 명절 추석을 맞아 서울시내 124개 전통시장에서 제수용품 할인, 농산물 직거래판매 등을 하는 「추석명절 특별 이벤트」를 개최한다고 31일(수) 밝혔다.

 

□ ‘명절 특별 이벤트’가 개최되는 시장에서는 제수용품 최대 30% 할인행사를 비롯해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전통놀이와 경품이벤트 등 명절 분위기를 누릴 수 있는 다양한 즐길 거리를 마련했다.

<광장시장, 신중앙시장 등 전통시장에서 제수용품 등 최대 30% 할인행사>

□ 먼저 ▴종로구 광장시장 ▴중구 신중앙시장 ▴용산구 후암시장 ▴광진구 중곡제일시장 ▴동대문구 서울약령시장 ▴성북구 돈암시장 ▴도봉구 방학동 도깨비시장 ▴노원구 상계중앙시장 ▴마포구 망원시장 ▴구로 구로시장 ▴금천 남문시장 ▴영등포 영등포 청과시장 ▴송파 석촌시장 ▴강동 성내전통시장·고분다리전통시장 등에서는 추석명절 제수용품을 비롯한 다양한 농수축산물을 10%~30% 할인 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전통시장 상품권 할인판매, 사은품 증정 등도 펼쳐, 상품권 판매촉진 노력>

□ 송파구 마천중앙시장, 방이시장 등에서는 5만원 이상 구매고객에게 전통시장상품권을 증정하는 행사를 진행하고, 동대문구 청량종합도매시장에서는 30~40% 할인된 가격으로 추석선물세트도 판매하며, 상품권으로 물건을 구입할 때 사은품도 증정하는 혜택도 제공한다.

○ 서울시도 추석명절 ‘전통시장 상품권’ 판매촉진을 위해 서울시 전부서와 산하기관, 자치구, 관련 기업 등에 상품권 판촉 협조를 요청하고 직원 대상 맞춤형 복지비 10%를 전통시장상품권을 구입하도록 하는 등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떡메치기·제기차기·송편빚기 등 민속놀이 체험, 다양한 문화공연 함께 열려>

□ 이외에도 추석의 정취를 한껏 느낄 수 있는 ‘떡메치기’, ‘윷놀이’, ‘제기차기’, ‘투호놀이’, ‘팔씨름대회’, ‘송편빚기’ 등 다양한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전통문화체험과 시장 음악회, 주민 노래자랑 등 문화공연도 펼쳐진다.

○ 여기에 행운도 덤으로 얻을 수 있는 다양한 경품추첨 행사와 일정 금액 이상 구매고객에 사은품 증정행사도 진행한다.

 

<추석 주차난 해소를 위해 121개 전통시장 주변도로 2시간 무료 주·정차 허용>

□ 한편 서울시는 추석명절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들의 불편을 덜어주기 위해 9.5(월)~ 9.18(일)까지는 연중 주·정차를 허용하는 38개 시장 외 83개 시장에 대한 주변도로 주차를 임시로 허용한다고 밝혔다. 주·정차 허용시장은 서울시 홈페이지(economy.seoul.g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 김선순 서울시 창조경제기획관은 “품질 좋고 값싼 제품이 가득한 전통시장을 찾아 저렴하고 질 좋은 상품으로 넉넉한 차례상을 준비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추석명절을 맞아 전통시장 상인들에게는 매출 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소상공인지원과
  • 문의 2133-5549
  • 작성일 2016-09-0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