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AI 양재 허브' 입주 인공지능 기업들, 코로나 위기 속에 약 400억 원 투자유치

2021.08.19
경제정책실 바이오ai산업과
전화
02-2133-8746

□ 서울시의 AI(인공지능) 분야 기술창업 육성기관인 ‘AI 양재 허브’에 입주해 전폭적인 지원을 받고 있는 AI 스타트업들이 코로나 위기 국면에서도 400억 원에 육박하는 투자유치 성과를 올리며 성장세를 이어나가고 있다.

□ 서울시는 ‘AI 양재 허브’의 80여 개 입주기업이 올해 2분기 약 152억 원의 매출을 올리고 375억 원의 국내·외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특히, 투자유치의 경우 작년 한 해 투자유치 총액이 521억 원이었던 것을 감안하면 2분기에만 전년도의 70%에 달하는 성과를 냈다.

○ ‘AI 양재 허브’는 서울시가 양재 일대를 AI 인재와 기업이 밀집한 ‘인공지능 특화거점’으로 조성하기 위해 '17년 12월 국내 최초로 개관한 AI 기술창업 육성 전문기관이다. 자금지원부터 투자유치, 산학연을 아우르는 네트워킹, R&D 등 원스톱 기업지원 프로그램과 AI 전문인재 양성을 위한 단계별 교육과정을 운영 중이다.

○ 올해 8월 기준 80여 개 AI 스타트업이 입주해있으며, 현재까지 약 30개 기업이 졸업했다. 개관 후 3년 간 입주기업 총 누적매출은 1,261억 원이며, 총 투자유치액은 883억 원을 기록했다.

□ 입주기업 중에서도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솔루션 전문기업인 ㈜드림에이스('21.3. 입주)와, 문서 전자화 서비스를 제공하는 ㈜악어디지털('21.5. 입주)이 각각 125억 원, 139억 원의 신규 투자를 유치하며 두각을 나타냈다.

○ ㈜드림에이스는 자체 모빌리티 OS기반의 자율주행 및 AI서비스를 개발하는 기업이다. 컨티넨탈, 네이버와 삼자간 협력체계를 구축한데 이어 국내 굴지의 O2O기업들과 협력 중이다. 독자적 기술을 발판삼아 글로벌 시장 진출을 준비 중이다.

○ ㈜악어디지털은 AI 기반 OCR 솔루션으로 각종 문서를 전자화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18년 아시아 최대 DB구축 전문 디지털 센터를 오픈했으며, 국가기록원, 국립중앙박물관 등 300여 개 공공기관 및 대기업과 협업하고 있다.

□ 이밖에도 입주기업 ‘뉴로클’은 비전문가도 손쉽게 활용할 수 있는 딥러닝 비전 소프트웨어를 개발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는 <2021 대한민국 임팩테크 대상>에서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장상을 수상했다. ‘로켓뷰’는 가격표만 찍어 검색하면 원하는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OCR 기술 기반의 모바일 서비스 ‘찍검’을 출시, 앱 다운로드 수 20만을 돌파했다.

○ ‘모아이스’는 골프 스윙 교정레슨과 AI 연습 가이드 등을 제공하는 AI 골프 스윙 코칭서비스 ‘골프픽스’를 개발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모바일 어워드>를 수상했다.

□ 이런 AI 기업들의 성장배경에는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는 ‘AI 양재 허브’가 있다. ‘AI 양재 허브’는 민간 투자자(AC, 엑셀러레이터)와 기업 등을 중심으로 경쟁력 있는 AI 기업을 발굴하고, 사업화를 위한 자금과 컨설팅·멘토링까지 전 과정을 밀착지원한다. 신기술과 아이디어를 보유한 스타트업과 대기업·중견기업을 매칭해 공동 기술개발, 기술제휴 등 비즈니스 접점을 확대하는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 서울시는 올해 ‘AI 양재 허브’ 입주기업을 기존 80여 개에서 100여 개로 확대하기 위해 네 차례에 걸쳐 신규 입주기업을 모집했다. 지난 13일 마감한 「2021 4차 신규 입주기업 모집」엔 높은 관심 속에 약 60개사가 신청했다. 추후 평가를 거쳐 최종 선발되는 기업은 독립형 사무공간 20개실과 개방형 사무공간 32석에 나눠 입주하게 된다.

□ AI 산업의 저변을 서울 전역으로 확대하기 위해 비(非) 입주기업도 ‘AI 양재 허브’의 기업지원을 받을 수 있는 멤버십 프로그램도 본격화하고 있다. 작년 시범사업으로 50개 기업을 선정한 데 이어, 올해 59개사를 추가로 선정해 109개사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 황보연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코로나19 국면에서 비대면 기술이 대세로 떠오르고 신성장 산업에 대한 니즈가 커진 가운데 입주기업들이 위기를 기회로 전환해 매출과 투자유치 등에서 눈에 띄는 성과를 내며 세계가 주목하는 기업들로 성장 중”이라며 “앞으로도 많은 인공지능 기업들이 ‘AI 양재 허브’에서 미래 AI 산업의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