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국내 최초로 메타버스에 스타트업 지원공간 <서울창업허브 월드> 개관

2021.05.27
투자창업과동북권창업팀
전화
2133-4881

noname01

 

□ 서울시가 국내 최초로 가상과 현실의 경계를 허문 3D 가상공간 ‘메타버스’로 서울의 유망 스타트업 알리기에 본격 나선다.

 

□ 서울시는 전 세계 2억 명이 이용하는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ZEPETO)’ 내에 <서울창업허브 월드>를 28일(금) 오픈한다고 밝혔다.

  ○ ‘메타버스’는 가상·추상을 의미하는 메타(meta)와 현실세계를 뜻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다. 현실과의 연결고리를 기반으로 아바타의 모습으로 경제·문화·사회활동이 가능한 3D 가상세계를 뜻한다.

  ○ ‘제페토’는 네이버가 만든 메타버스 플랫폼이다. 나만의 3D 아바타를 만들어 나이, 성별, 인종 등을 넘어 전 세계 이용자들과 소통하고, 다양한 가상현실 경험을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 <서울창업허브 월드> 내부에는 서울의 우수 스타트업 64개와 서울시의 창업지원시설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홍보 전시관이 들어선다. 1인 미디어 방송을 할 수 있는 스튜디오, 투자유치 등 다양한 비즈니스 행사가 열리는 컨퍼런스홀, 스타트업 오피스 같이 시가 운영하는 다양한 창업지원시설도 실제처럼 구현된다.

  ○ 64개 기업은 서울창업허브(공덕·성수·창동), 서울창업성장센터, 서울핀테크랩, 양재 AI허브, 홍릉 바이오허브 등 서울시 주요창업지원시설과 캠퍼스타운 입주기업이다.

 

□ ‘제페토’ 이용자 누구나 자신의 아바타로 <서울창업허브 월드> 내부를 둘러보고, <서울창업허브 월드>를 찾은 다른 이용자들과 소통할 수 있다.

 

□ 서울시는 오프라인 설명회, 홈페이지 등 기존 전통매체를 통한 기업홍보 방식에서 벗어나 최근 산업 전반으로 확산 중인 ‘메타버스’를 활용해 스타트업 글로벌 홍보 효과를 극대화한다는 목표다.

  ○ 실제로, 그룹 ‘방탄소년단’은 <다이너마이트>의 안무 뮤직비디오를 메타버스 게임인 ‘포트나이트’에서 최초로 공개했고, 그룹 ‘블랙핑크’가 ‘제페토’에서 연 가상 팬사인회에는 4,600만 명이 다녀갔다. 여러 유명 패션브랜드들은 메타버스 플랫폼과 게임을 통해 신상품을 공개하고 있다.

 

□ 서울시는 ‘제페토’ 이용자뿐 아니라 메타버스에 익숙하지 않은 일반시민들도 메타버스 플랫폼을 체험할 수 있도록 <서울창업허브 월드>를 소개하는 맵(공간) 투어를 진행하고, 다양한 개관 기념 이벤트도 연다.

  ○ 개관 기념 이벤트로 3일 간(6.9.~11.) <서울창업허브 월드>를 방문해 미션을 완료한 이용자에게 ‘제페토’ 내에서 아이템 구매 등에 사용할 수 있는 코인을 증정한다.

 

□ 맵 투어는 ‘서울창업허브 창동’ 입주기업인 <크리에이티브굿즈>와 <투니모션>의 대표, 벤처투자자, 사업파트너가 아바타로 참석해 <서울창업허브 월드> 공간을 소개하며, 투어 영상은 서울시 유튜브(https://www.youtube.com/seoullive)를 통해 6월 9일(수) 12시 공개된다.

  ○ 크리에이티브굿즈(대표 윤지환) : 제조기반의 미디어 커머스 기업으로 인체공학 패턴연구를 통해 글로벌 애슬레저 시장 진출 기획

         * 애슬레저 : 애슬레틱(athletic)과 레저(leisure)를 합친 용어로 가벼운 스포츠웨어

  ○ 투니모션(대표 조규석) : 글로벌 OTT 시장에 웹툰을 활용한 뉴미디어 애니메이션 영상·제작 서비스를 기획

  ○ 맵 투어 영상 시청 공유 이벤트도 2주 간(6.9.~6.23.) 진행된다. 영상을 시청하고 영상 링크를 해시태그 #서울창업허브, #seoulstartuphub와 함께 개인 SNS 채널에 게시하면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기프티콘을 제공한다.

서울창업허브 월드맵투어 진행순서

(안내데스크) 집결 후 컨퍼런스홀 이동 → ② (컨퍼런스홀) 제페토 맵 기획 설명, 영상시청 → ③ (전시실) 스타트업 대표 기업소개 → ④ (스튜디오) 1인 미디어 방송체험, 미디어 마케팅 사업소개 → ⑤ (스타트업 오피스) 입주공간지원사업 소개 → ⑥ (포토월) 기념촬영 후 종료

 

<주목받는 메타버스 성장 발맞춰 뉴미디어 마케팅 특화 <서울창업허브 창동> 운영 시작>

□ 한편, ‘메타버스’는 MZ세대와 10대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비대면 사회 전환이 가속화되면서 비즈니스 분야에서 주목받는 마케팅 플랫폼으로 떠오르고 있다.

○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는 메타버스 시장이 '25년 317조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 서울시도 메타버스 플랫폼 같이 급변하는 IT·비즈니스 환경 속에서 우리 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새로운 기회를 찾을 수 있도록 지원을 다각화하고 있다.

 

□ 대표적으로, 창업 인프라가 부족한 동북권에 뉴미디어 마케팅에 특화된 전문시설인 <서울창업허브 창동>을 개관, 이달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창동역 인근에 8,107㎡ 규모로 조성됐으며, 현재 12개 기업(총 20개 기업 입주 규모)이 입주를 완료했다.

  ○ <서울창업허브 창동>은 마케팅을 위한 콘텐츠 제작부터 실시간 라이브커머스까지 가능한 전문공간이다. 10개의 다목적 스튜디오와 분장실, 편집실, 장비실 등 다양한 지원공간을 갖추고 있고, 운영 노하우가 풍부한 민간 전문가가 위탁 운영한다.

  ○ 비즈니스 라운지, 독립형 사무공간(20개실), 1인 사무공간(80개) 등 다양한 시설도 완비했다.

 

  □ ①인스타그램·페이스북·유튜브 등을 활용한 마케팅부터 쇼핑몰 입점 및 판매까지 국가별 맞춤 지원 서비스(글로벌 SNS 지원사업) ②글로벌 펀딩 플랫폼을 활용한 크라우드 펀딩 ③인플루언서와 다양한 플랫폼을 이용한 라이브 커머스 ④공공조달 시장진입 지원을 위한 맞춤형 콘텐츠 제작지원 등을 지원한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