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일자리사업 우수 자치구 10개 선정, 총 8억원 지급

수정일2014-10-22

서울시가 사회적경제기업 및 공공일자리 발굴 등 지역 주민을 위한 다양한 시민참여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속적인 취업상담 및 알선, 노동교육 등을 통해 근로자의 권익 보호에 앞장선 10개 자치구를 선정해 총 8억 원의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서울시는 자치구의 지역특성을 살린 일자리사업과 고용기반 조성을 위해 25개 자치구를 대상으로 실시한「2014 자치구 인센티브 사업 평가」결과를 20일(월) 발표했다.

 

<2014 자치구 인센티브 평가 결과>

 구    분

 자 치 구 명

 지원금액

 최우수구

 구로구·금천구·마포구·은평구

    각 1억원

 우 수 구

 강동구·서대문구·양천구·영등포구

 각 8천만원

 노 력 구

 광진구·성동구

 각 4천만원

 <구로구>는 취업상담 및 알선분야에서, <금천구>는 공공일자리 창출분야에서 높은 점수를 얻었으며, <마포구>는 취약근로자권익향상 분야를 인정받았다. <은평구>는 사회적경제기업 육성을 통해 지역민의 일자리를 창출한 점이 반영됐다.

좀 더 자세히 살펴보면 <구로구>는 공공일자리사업 참여자에 대한 맞춤형 취업지원사업을 대대적으로 펼쳤고 <금천구>는 초등학교 통학로에서 교통안전지도 및 순찰활동을 통해 공공일자리도 창출했다.
<마포구>는 공공일자리 참여자 대상 노동상식 교육을 통해 근로자의 권익을 높였고, <은평구>는 사회적기업복합매장운영, 사회적경제협력기업조성을 통해 일자리를 창출했다.
   작년에 비해 순위가 가장 많이 상승한 ▴광진구 ▴성동구는 ‘노력구’로 선정돼 각각 4천만 원의 인센티브를 받는다. 
  

사회적경제기업 육성·취업상담/알선·공공일자리·취약근로자 권익향상 4개분야 평가
서울시는 자치구별로 지역실정에 맞는 안정적이고 좋은 일자리를 많이 만들 수 있도록 지원하기위해 인센티브 평가를 실시하고 있으며, ’13년 9월부터 ’14년 8월까지 성과를 대상으로 ▴사회적경제기업 발굴육성 ▴취업상담 및 알선 ▴공공일자리 ▴취약근로자 권익향상 등 4개 분야에 대한 평가를 진행했다.
 특히 올해는 기존 ‘5개 분야-13개 항목-32개 세부지표’에서 ‘4개 분야-13개 항목-25개 세부지표’로 평가지수를 축소해, 선택과 집중을 통한 실질적 사업성과를 평가하도록 했다.
  또 올해는 지역주민들의 일자리나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되는 ▵신규 기업발굴 ▵적정임금 일자리 취업자 수 ▵취업후 사후관리 이행률 등 취업지원서비스 질적향상분야를 평가 항목으로 신설해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민들의 고용복지분야에도 관심을 뒀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일자리정책과
  • 문의 02-2133-5455
  • 작성일 2014-10-22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