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현황분석] 서울지역 아르바이트 평균시급 5,890원

수정일2014-09-01





 

 

서울지역 아르바이트 평균시급 지난해 상반기(5543원)보다 347원 상승

 

서울시는 서울의 아르바이트 현주소를 파악하기 위해 알바천국·한국노동사회연구소와 함께 올해 상반기 알바천국사이트(www.alba.co.kr)에 등록된 서울지역 아르바이트 채용공고 104개 업종, 69만 942건에 대한 분석을 실시하고 그 결과를 1일(월) 발표했다. 

*전체 104개 모집 업종 중  상위 20개 업종, 총 58만 3,320건을 분석

 

 

 

① 모집업종

 아르바이트 <최다 모집 업종>은 ‘음식점’으로 6개월 간 총 9만 8,335건(16.9%)의 공고를 냈다.

 

 

 그 뒤는 ▴편의점(7만 7,735건, 13.3%)   ▴패스트푸드(6만 7,136건, 11.5%) ▴일반주점·호프(5만 6,529건, 9.7%)

▴커피전문점(4만 7,537건, 8.1%) ▴PC방(3만 9,728건, 6.8%) 카페(2만 9,234건, 5%) ▴레스토랑(2만 8,012건, 4.8%)이 이었다. (※ 상위 20개 업종을 100%로 할 경우 비중(%))

 

 

 

 

 

② 업종별 시급

채용공고수가 가장 많았던 음식점의 시급은 5,959원으로, 상위 20개 업종 평균시급 5,990원보다도 31원이나 낮았다.

 

 

공고수가 많았던 20개 업종의 시급은 ▴영업·마케팅(7,895원) ▴고객상담(7,373원) ▴배달(6,474원) ▴전단배포(6,229원) ▴일반주점·호프(6,041원) ▴사무보조(6,040원)순이었다. *공고수 상위 40개 업종까지 확대해보면 ‘영화·공연·전시’가 7,908원, ‘아웃바운드TM’이 7,649원으로 상위권을 차지했다.

 

 

 

③ 모집 지역

아르바이트 채용이 강남 3구에서 뽑는 아르바이트생이 전체의 29.1%를 차지했다. 이는 지난해 상반기 26.7%보다 2.4% 늘어난 추세로 강남에 편중돼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르바이트 채용은‘강남구’가 지난 6개월간 총 10만4,377건(15.1%)의 가장 많은 구인공고를 냈으며, 서초구가 5만 3,145건(7.7%), 송파구가 4만 3,363건(6.3%)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는 중구(4만238건(5.8%)), 종로구(3만9,184건(5.7%))였고, 채용공고수가 제일 적은 곳은 지난해 하반기 분석과 동일한 ‘도봉구’로 강남구의 1/10에도 못 미치는 8,139건(1.2%)이었다.

 

 

 

④ 지역별시급

서울지역 아르바이트생 평균시급은  5,890원으로 지난해 하반기(5,653원)보다 237원, 지난해 상반기(5,543원)보다는 347원 상승했다. 전국 평균은 5,667원이다.

 

 

*지역별 평균시급을 비교해 보면 강남권역(11개 자치구) 평균시급은 5,910원, 강북권역(14개 자치구)은 5,874원이며 특히 ‘강남 3구’의 평균시급은 6,012원으로 타 강남권역보다102원, 강북권역과는 138원이나 차이가 났다.

*구별로 살펴보면 강남구가 6,148원으로 시급이 가장 높았고, 동대문구가6,085원, 종로구가 6,067원, 양천구가 5,991원, 영등포구가 5,990원 이었다.

 

 

 

⑤ 대학가 분석

대학가 중엔 건국대학교 주변이 아르바이트 공고가 가장 많았다.

※ 비율은 모집 공고 수 상위 10개 대학 공고수 순위별 현황을 빈도(%)로 재구성 한 것임

   전체 아르바이트 채용공고 중 대학가 대상 공고 상위 10개, 12만9,756건을 따로 분석해 본 결과 건국대 주변이 2만6,523건(20.4%)으로 가장 많았고 다음이 홍익대 주변(2만2,745건, 17.5%), 서울교대 주변(1만 3,882건, 10.7%), 서울대 주변(1만3,881건, 10.7%) 순이었다.

 

대학가 주변 평균시급은 5,987원으로 서울전체보다 97원 높았으며 평균시급이 가장 높은 대학가는 성균관대학교(6,624원) 주변이 차지했다. 다음은 서울교대 6,068원, 홍익대 6,026원 순이었다.

 

 

 

⑥모집연령

 20~24세가 82.9%(36만 1,182건),  15세~19세 11.6%(5만 298건), 25세~29세 3.9%(1만6,900건)였다.

 

 

서울시는 15세~29세 청년층 비율이 98.4%로 압도적으로 많은 반면 청년층들은 근로계약이나 처우 등에 대한 지식이 부족한 경우가 많다며 아르바이트생을 대상 교육을 강화하고 권리보호 정책을 집중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미 상반기에 알바천국, 시교육청과 함께 10개교 5,610명의 고등학생 대상 노동법 교육 ‘청소년 희망콘서트: 일과 직업이야기’를  진행했고 하반기에도 10개 학교 대상으로 예정돼 있다.

 

 

 

이력서분석을 통한 선호 직종

10대: 음식점 > 편의점 > 패스트푸드

20대: 사무보조 > 카페 > 커피전문점 

30대: 사무보조업무 > 자료입력·문서작성 > 고객상담

 

10대의 음식점(시급 5,959원), 편의점(시급 5,397원) 선호는 직무, 일자리 만족도 보다는 상대적으로 공고수가 많아 일자리를 쉽게 구할 수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됐다.

하지만 공고수가 많은 업종은 상대적으로 노동환경이 좋지 않거나 업무 강도가 높고 급여가 적어 이직률이 높은 것으로도 해석이 가능하고 10대 선호 업종과 공고수 상위 3개가 동일한 것에 주목, 청소년들이 열악한 근로환경에 노출되지 않도록 다각적인 캠페인을 벌일 계획이다.

 

 

“서울시와 기업, 사업주협회, 노동전문가, 다양한 청년들이 함께 효과가 눈에 보이는 구체적이고 현실적인 정책을 펼쳐나가겠다”  -엄연숙 서울시 일자리정책과장

 

 

기업과 함께 아르바이트 사회인식 개선 캠페인 계획
서울시는 이번 분석 결과를 기초로 올 하반기에는 아르바이트의 대다수를 차지하는 청년 근로자들이 적정한 임금과 대우를 받을 수 있도록 아르바이트 고용기업·사업주단체와 함께 캠페인, 청소년대상 노동법교육, 무료건강검진 등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고 아르바이트에 대한 사회 인식개선에 나설 계획이다. 지난해 9월부터 ▴한국외식업중앙회 ▴한국편의점협회 ▴한국 프랜차이즈 협회 등과 협약을 맺고 해당기관의 사업주들을 대상으로 한 노동법교육을 지원하고 및 캠페인을 계획하고 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일자리정책과
  • 문의 02-2133-5459
  • 작성일 2014-09-0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