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프로야구티켓 인터넷 예매 신종사기 주의하세요!

수정일2013-01-29

 

프로야구티켓 인터넷 예매 신종사기 주의하세요!

 

 - 티켓예매 현금입금 유도 후 연락두절 피해 야구팬 최근 이틀 동안 10건 신고  

 - 해당쇼핑몰, 확인결과 통신판매신고번호·사업자등록번호 등 사기로 드러나 

    ⇒ ‘프로야구티켓’ 인터넷검색 시 상단 노출로 공식사이트처럼 위장

    ⇒ 추가 소비자피해 예방 위해 해당사이트(“KBO통합예매센터”) 이용제한 조치 

 - 정규시즌 각 구단 홈페이지와 티켓링크, 인터파크, 롯데홈쇼핑 3곳서 티켓예매

 - 전자상거래 이용 시 가급적 현금결재 피하고 신용카드 구매 권장

    ⇒ 현금결재 시 구매안전서비스 제공 쇼핑몰 이용, 물품수령 후 구매 결정해야 안전

 

☐ 600만 관중 돌파, 해외파들의 국내복귀 등으로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프로야구가 개막과 함께 큰 인기를 끌면서 프로야구 티켓 예매 후 현금결제를

했으나, 판매자와의 연락두절 및 티켓을 받지 못했다는 사기로 인한 피해가 최근

이틀(17~18일)사이 서울시 전자상거래센터(http://ecc.seoul.go.kr)에 10여건이

접수되고 있습니다.

 

☐ 해당쇼핑몰에 대한 사업자정보 확인결과, 통신판매신고번호와 사업자등록번호는

모두 타인의 정보를 도용한 것이며 경찰청 사이버테러대응센터의 협조로 사업장소재지

방문결과 주소 또한 타인의 정보를 도용한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 해당쇼핑몰은 포털사이트에서 ‘프로야구티켓’ 등의 문구로 검색 시 상단에

노출되었으며, 도메인과 명칭을 공식사이트처럼 위장해 소비자들이 의심 없이

구입한 것으로 보입니다.

 ○ 서울시전자상거래센터에서는 해당쇼핑몰로 인한 추가적인 소비자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일반 소비자들이 이용할 수 없도록 이용제한조치를 취했습니다.

 

☐ 한국야구위원회(www.koreabaseball.com)에 확인결과, 현재 프로야구 티켓을

구매할 수 있는 공식사이트는 정규시즌 티켓의 경우 각 구단의 홈페이지와 티켓링크,

인터파크, 롯데홈쇼핑 3개 사이트에서만 구입이 가능합니다.

 

☐ 서울시 경제진흥실 박상영 생활경제과장은 “인터넷쇼핑몰에서 물품대금만

입금하고 물건을 받지 못하는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현금결제는 가급적 피하고

신용카드로 구매를 하는 것이 안전하다”고 밝혔습니다.

 

☐ 더불어 “여러 가지 이유로 현금결제를 할 경우에는 ‘에스크로’나 ‘소비자피해보상보험

’과 같은 구매안전서비스를 제공하는 인터넷쇼핑몰에서 꼭 관련 서비스를 선택해 이용하고,

반드시 물품을 받은 후 구매결정을 해야 사기로 인한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프로야구 사기

 

■ 피해사례

   사례1. (김 **)

    4월 16일 저녁 사직구장 1루석 티켓 4장을 예매하고 6만원을 입금했다. 예매가 완료

    되었다며 예매번호가 이메일로 와서 4월 17일 사직구장에 신분증과 함께 제시하니 이런

    예매번호는 없다고 한다. 해당업체와는 연락이 되지 않는다.

  

  사례2. (신 **)

   4월 12일 검색을 통해 알게 되어 4월 15일자 잠실구장 3루석 4매를 예약했다.

   채팅창을 통해 판매자와 대화 후 4만8천원을 입금했다. 4월 15일 잠실구장에 가니

   입장권과 교환불가 한 예매번호라고 한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경제진흥실 생활경제과
  • 문의 3707-9330
  • 작성일 2012-04-2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