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2014년 서울경제 성장률, 올해보다 0.8%높은 3.0% 전망

수정일2013-12-23

 

서울연구원에서는 『4/4분기 서울경제 여건 및 2014년 경제 전망』(정책리포트 제156호)을 발표했으며, 서울의 전반적인 체감경기를 대표하는 「소비자태도지수」는 2013년 4/4분기 91.7로 전 분기 대비 4.0p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소비자지수

< 서울의 소비자태도 지수>

 

 「현재생활형편지수」와 「현재경기판단지수」, 「현재소비지출지수」는 각각 89.4, 71.5, 92.3로 전(前) 분기 대비 상승하였으나 여전히 기준치(100)를 하회하고 있으며, 1년 후 기대심리를 나타내는 지표 중에 유일하게 기준치(100)를 상회하고 있는 「미래생활형편지수」는 101.8을 기록했지만 4분기 연속 감소추세이고, 「미래경기판단지수」, 「미래소비지출지수」는 각각 96.8, 99.4로 기준치에 근접했으나 향후 경기 및 소비심리 개선이 쉽지 않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생활편의지수

< 서울의 생활형편지수 >

경기판단지수

<서울의 경기판단지수>

 

그 외 「주택구입태도지수」는 전 분기 대비 8.0p 상승한 104.9로 2분기 만에 기준치(100)를 상회하여 서울시민들의 주택 구입에 대한 태도지수는 다소 긍정적인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고용상황전망지수」는 91.2로 전 분기와 큰 변화가 없으며 「물가전망지수」는 138.2로 여전히 높은 수준이나 최근 3년 중 가장 낮은 값을 기록하였습니다.

 

2014년 서울의 「경제성장률」2013년 대비 0.8%p 증가한 3.0%로 상저하고(上低下高)의 성장세가 전망되며, 2014년 「민간소비지출」은 2.7%로 상반기 대비 1.0%p 상승할 것으로 예상되며 전국 전망치(3.1%)보다 0.4%p 낮을 전망입니다.

경제성장률 전망

< 2014년 서울 및 전국의 경제성장률 전망 >

 

2014년 「물가상승률」은 공과금 인상 등의 물가상승 압력 작용으로 전년도 대비 0.6%p 상승한 2.6% 성장이 전망되며, 2014년 「실업률」은 2013년 대비 0.4%p 감소한 3.5%로 2013년 3월 이후 계속 낮아지고 있어 다소 긍정적인 전망이 예상됩니다.

물가상승률

< 2014년 서울 및 전국의 물가상승률 전망 >

 

서울및 전국 실업률

<2014년 서울 및 전국의 실업률 전망>

 

서울의 고용률은 3년 연속 59.7%로 횡보세를 보이고 있어 여성 및 고령자 등 비경제활동인구의 참여를 높일 수 있는 사회서비스업의 일자리 지원 등 안정적인 고용여건 조성이 필요한 것으로 판단되며 서울경제의 내실화를 위하여 의류, 구두 등 도심형 제조업과 사회적 기업의 육성을 통해 양극화 문제를 해소해야 합니다. 또한 변동 폭이 큰 생활물가의 관리와 사금융의 불법대출 예방으로 서민가계의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해야 할 것으로 보이고 있습니다. *

 

* 서울연구원 2014년 경제 전망 리포트 보러가기 ⇒ http://www.si.re.kr/node/47765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울연구원 서울경제분석센터
  • 문의 02-2149-1279
  • 작성일 2013-12-23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