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공원녹지

“2016년 설은 서울대공원에 원숭이 보러 간다. 전해라~”

수정일 | 2016-02-05

2016년 설은 서울대공원에 원숭이 보러 간다. 전해라~”
'2016 서울대공원 설맞이 한마당'

 

- 병신년(丙申年) 맞아 원숭이 주제로 다양한 공연·체험·교육 진행
- 재주 많은 원숭이도 만나고 프로그램도 즐기며 신명나는 새해 시작
- 2월 8일(월)부터 2월 10(수)까지 동물원 정문광장과 동양관에서 진행

 

■ 이번 설 연휴에는 서울대공원에서 다양한 문화행사를 즐기며 보기만 해도 즐거운 다양한 원숭이를
   만나면 어떨까?

■ 서울대공원(원장 송천헌)은 설날인 2월 8일(월)부터 10일(수)까지 원숭이를 주제로
   ‘2016 서울대공원 설맞이 한마당’을 펼친다.

“2016 희망북을 울려라!”(11:00~17:00/동물원 정문광장)
   동물원 정문을 들어서면 원숭이로 장식된 북을 울리며 2016년 희망과 행복을 기원해 보는 ‘희망 북’이
   준비되어 있다.
주부들은 명절 준비에 쌓인 스트레스를 날리고 직장인들은 미쳐 털어내지 못한 2015년
   묵은 감정을 떨쳐버리고
청년들은 취업 걱정을 이번 기회에 모두 잊으면 어떨까?

올 해 나의 운세는? ‘십이지신 포토존’(상설전시/동물원 정문광장)
 
  정문 광장에는 열두 띠 동물 조형물과 띠별 신년 운세를 점쳐볼 수 있는 ‘십이지신 포토존’이 조성되어 있다.
   포토존 주변에는 원숭이탈을 쓴 공연자들과 함께 사진을 찍을 수 있다. 신년 운세도 보고 동물 조형물을
   배경으로 사진도 찍으며 동물원에서 새해를 기념해보자.

명절 100배 즐기기 ‘전통놀이 체험마당’(11:00~17:00/동물원 정문광장)
   명절이면 빠질 수 없는 전통놀이가 준비되어 있다. 자녀와 함께 엄마, 아빠가 어릴 적 즐겼던 ‘널뛰기’,
   ‘윷놀이’, ‘투호’와
‘대접돌리기’로도 알려진 ‘버나 돌리기’ 등 다양한 놀이를 함께하며 온 가족이 활기찬 새해를
   맞이해 보면 어떨까?

붉은 원숭이의 변신 ‘원숭이탈춤 공연’ (13시, 15시/동물원 정문광장)
   병신년(丙申年) 원숭이해를 맞이하여 ‘원숭이탈춤 공연’이 펼쳐진다.
   사물놀이 장단에 맞추어 신명을 더하는 탈춤 공연 관람뿐만 아니라 공연에 함께 참여하여 흥겨운 리듬에
   몸을 맡길 수
있다. 또한 공연장 주변에는 원숭이탈 만들기 체험 부스(유료)도 운영된다.

‘미션! 붉은 원숭이를 찾아라. (13:30~16:00/동물원내 ‘동양관’)
   서울대공원내 서울동물원의 ‘유인원관’, ‘동양관’에는 20여 종의 다양한 원숭이가 있다.
  
특히 설 행사 기간 중 ‘동양관’에서는 ‘미션! 붉은 원숭이를 찾아라.’ 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되어 원숭이를 관찰하고
  
퀴즈를 풀며 원숭이의 특성을 알아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프로그램 미션을 완수하면 소정의 기념품도 받을
   수 있다.

 

행사 일정표

구 분

프로그램명

시 간

장 소

공연

원숭이탈춤공연

13시, 15시

동물원 정문광장

참여

붉은 원숭이와 찰칵 11~17시
십이지신 포토존 상설 설치
2016 희망 북을 울려라! 11~17시
전통놀이 체험마당 11~17시

교육

미션! 붉은 원숭이를 찾아라. 13:30 ~16:00

동물원 동양관

 

관련 사진

 사물놀이패와 공연을 즐기는 관람객  탈춤단과 신명나는 새해를 기념하는 가족
 

사물놀이패와 공연을 즐기는 관람객

 

탈춤단과 신명나는 새해를 기념하는 가족

 전통놀이체험-버나 돌리기  사방치기를 즐기는 관람객
 

전통놀이체험-버나 돌리기

 

사방치기를 즐기는 관람객

 십이지신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는 관람객  행사 포스터
 

십이지신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는 관람객

 

행사 포스터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서울대공원 - 전략기획실
  • 문의 02-500-7032
  • 작성일 2016-02-04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