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한강공원에 심었던 유채, 호밀, 서울대공원 초식동물 먹이 된다

2020.06.03
한강사업본부
전화
3780-0846

□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봄철 한강공원을 찾는 시민들에게 볼거리와 휴식 공간을 제공한 유채·보리·호밀 등 농작물을 서울대공원 동물원 및 사회복지재단에 기부한다고 밝혔다.

□ 한강사업본부는 매년 한강공원에 ‘도심 내 텃밭’을 조성, 공원을 찾는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제공해왔으나, 농작물 수확 후 발생되는 부산물 폐기 문제가 발생했다.

□ 이러한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활용 방안을 모색하였고, 그 결과 호밀과 유채는 서울대공원 초식동물에게 별식으로 제공하고 보리는 도정 후 사회복지재단에 기부하는 방안을 강구했다.

○ 올해는 광나루 등 5개 지구 약 28,640㎡ 규모에 약 30톤의 농작물을 재배하였으며, 그 중 반포의 유채 15톤, 양화의 호밀 7톤, 난지의 보리 800kg의 농작물을 활용할 계획이다.

□ 서울대공원 동물원은 해당 사업 추진에 동의하였고, 완숙 전 수확한 유채와 호밀의 경우 초식동물의 별식으로 적합하다는 결론과 함께 수확한 농작물을 직접 운반할 것을 합의했다.

○ 보리의 경우 수확 및 도정을 거친 후 적합한 사회복지재단을 찾아 기부할 예정이다.

□ 동 사업은 올해 시범사업으로 도입되어 그 효과를 측정, 향후 계속 여부를 판단한다.

□ 특히, 서울대공원 동물원과 연계한 한강공원 농작물 활용 사업이 지속되면 시민들에게는 도심 속 볼거리와 힐링요소를, 초식 동물들에게는 먹이 다양화를 제공함으로써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김인숙 한강사업본부 공원부장은 “한강공원에서 시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했으나, 재배 후 사용처를 찾지 못하던 농작물을 서울대공원 동물원 및 사회복지재단에 제공함으로써 자원 활용 및 나눔의 가치가 실현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