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우리집 '태양광 발전소' A/S 신속하게…서울시, IoT 통합모니터링 시스템

수정일2019-02-27

  • 각 가정에 IoT 탑재 측정기로 발전량 측정 ‘태양광 미니 발전소 통합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 각 가정 앱 통해 태양광 발전량, 고장여부 간편히 확인해 A/S 신속히, 방문비용 절감
  • 시, 태양광 설치가구 발전량 체계적·종합적 검측해 신재생에너지 정책 적극 반영
  • 서버구축·앱 개발 완료 후 7월까지 약 2,000가구 시범 설치…향후 확대 검토

 

□ 서울시가 IoT(사물인터넷) 기술로 서울시내 태양광 설치 가구를 모니터링할 수 있는 ‘태양광 미니발전소 통합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한다. 또 시민들은 앱을 다운 받으면 우리 집 태양광 미니 발전소의 발전량과 고장여부를 스스로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 ‘태양광 미니발전소 모니터링 시스템’은 IoT 기능이 탑재된 태양광 측정기를 각 가정에 설치하면 약 2시간에 1회씩 발전량이 정기적으로 측정되고, 그 수집된 데이터가 중앙서버에 전송되는 시스템이다.

 

□ 서울시는 이 시스템이 구축되면 설치기사가 각 가정을 일일이 방문해 확인하는 절차 없이 앱을 통해 고장여부가 확인되기 때문에 A/S가 신속하게 이뤄지고 방문비용도 절감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또 시는 발전량을 체계적이고 종합적으로 검측해 신재생에너지 정책에 적극 반영할 수 있다.

○ 기존 태양광 미니발전소 측정기의 경우 발전량을 보려면 각 세대를 방문하거나 유선, 문자 등으로 확인해야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또 시민이 신고하기 전까진 기기 고장여부를 확인하기 어려웠다.

 

□ 시스템 구축과 각 세대에 대한 종합 모니터링은 서울에너지공사가 맡는다. 서버 구축과 앱 개발을 완료하고 7월까지 각 세대에 IoT 기능이 탑재된 발전량 측정기를 설치한다는 계획이다. 올해 약 2000가구에 시범 운영한다.

○ 또한 모니터링 시스템의 관리자 서버와 발전량 측정기 간 호환성 확보를 위한 통합 프로토콜 개발도 함께 추진해 다양한 측정기 제품이 사용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 시는 올 하반기 시범사업 운영 결과 평가가 좋은 경우 통신기능이 탑재된 발전량 측정기 확대 설치를 검토한다.

 

□ 한편, 서울시는 '22년까지 총 1백만 가구에 태양광 미니발전소를 보급하는 '2022 태양의 도시, 서울' 프로젝트를 추진 중인 가운데, 지난해까지 총 17만 가구에 태양광 미니발전소를 보급했다. 올해는 12만 2천 가구에 51.4MW의 태양광을 보급을 목표로 오는 4월부터 선착순으로 태양광 미니발전소 설치 신청을 받는다.

○ 상담 전화: ☎1566-0494(태양광 콜센터 대표 번호)

○ 온라인 신청: 서울햇빛마루 홈페이지(http://www.sunnyseoul.com)

 

□ 김훤기 서울시 녹색에너지과장은 “최근 가정의 전기사용량을 절감할 수 있는 베란다 미니 태양광의 수요가 늘면서 시설물에 대한 지속적인 관리 필요성도 커지고 있다”며 “이번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시범사업으로 체계적인 발전량 관리와 신속한 A/S가 가능해져 각 가정에서 보다 효율적으로 미니 태양광을 관리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대기기획관 - 녹색에너지과
  • 문의 02-2123-3567
  • 작성일 2019-02-27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