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자치구마다 에너지자립 선포식과 컨퍼런스 열려

2014.12.02
에너지시민협력반
전화
2133-3589

자치구마다 에너지 자립도시를 다짐하는 선포식이 이어지고 있다.

 

노원구(11.14)에 이어 동대문구에서 원전하나줄이기 2단계 에너지살림도시 서울 조성을 위한 시민 컨퍼런스와 함께 2020년까지 20만 TOE의 에너지를 감축한다는 내용을 골자로 27일(목), 선언식이 개최된다.

 

이번 시민컨퍼런스 통해 원전하나줄이기 2단계 사업을 알리고 서울시 동대문구 지역주민이 함께 지역 에너지 현안문제와 실천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이러한 시민컨퍼런스를 통해 자치구와 지역네트워크 단체의 협업을 통해 지역의제에 대한 활발한 논의와 해결방안을 찾을 수 있도록 지원 방안을 검토 중이다.

 

‘에너지자립구 동대문구 만들기’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컨퍼런스의 1부 행사에서는 동대문구 지역단체 및 활동가들로 구성된 에너지살림네트워크 발대식도 함께 진행된다.

 

동대문에너지살림네트워크는 마을공동체 및 학교, 시민단체, 아파트 등 지역단체로 구성되었으며 동대문구의 에너지자립구 조성이 구민의주도적 참여로 진행될 수 있도록 지자체와 시민 간 소통을 위한 다리 역할을 하게 된다.

 

동대문에너지살림네트워크는 선언문을 통해 에너지활동가를 양성하고 에너지빈곤층에 대한 지원활동을 추진하는 등 에너지자립과 에너지 나눔을 실현하는 동대문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선포할 예정이다.

 

2부에서는 최승국 태양과바람에너지협동조합 상임이사 사회로 신근정 원전하나줄이기 실행위원이 ‘원전하나줄이기 2단계 정책방향’을 소개하고, 박숙희 동대문구 맑은환경과장이 ‘동대문구 에너지자립도시 조성 정책’을 발표하고, ‘자치구’의 특성에 맞는 에너지살림도시 만들기에 나선다.

 

이어 이날 발대식을 가진 동대문에너지살림네트워크는 ‘에너지자치도시, 동대문구 건설을 위한 시민실천방향’이라는 주제로 발표한다.

 

마지막 3부에서는 발제내용에 대한 실행방법 및 협업방안을 토론하고 참여시민들의 의견을 듣는 시간이 진행된다.

 

이번 동대문구 시민컨퍼런스에 이어 도봉구청(12/1), 강동구청(12/12) 등이 이어서 에너지 자립자치구를 조성하기 위한 시민컨퍼런스를 개최하고, 정책의 방향을 공유하고 시민의 의견을 경청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윤영철 서울시 기후변화정책관은 “원전하나줄이기 2단계 정책은자치구 중심, 시민 참여와 확산이 무엇보다 중요한 사업인만큼 ‘시민이 에너지입니다’라는 슬로건처럼 지역시민컨퍼런스가 시민과 함께 에너지 문제를 함께 고민하고 극복할 수 있도록 대안을 찾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