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이브자리와 손잡고 대규모 숲 4개를 만듭니다.

2014.11.24
푸른도시국 조경과
전화
02-2133-2114

서울시는 11월20일(목) 서울시청에서 침구전문업체인 이브자리산림탄소상쇄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하고, 2014년부터 2017년까지 4년간 이브자리와 함께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대규모 탄소상쇄숲 4개소를 조성하기 위해 민관이 공동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습니다. 탄소상쇄숲 조성에 필요한 사업비는 총 4억여 원으로 이브자리는 이를 사회공헌사업의 일환으로 지원하고, 서울시는 부지 확보, 사후관리 등으로 역할을 분담하여 공동으로 시민참여행사로 추진하는 데 협력하였습니다.

 

탄소상쇄숲 : 산림탄소상쇄제도를 이용해 조성한 숲 
산림탄소상쇄제도 : 산림이 조성되지 않은 곳에 나무를 심어 산림탄소 흡수량을 증진시키는 것 
                     이산화탄소 흡수량을 객관적이고 투명한 인증절차를 거쳐 인증해 주는 제도

 

서울시와 이브자리는 지난 3월에 이미 탄소상쇄숲을 시민 1,200명이 직접 참여하여 꿈과 소망을 담은 기념식수행사로 조성하여 4천 9백그루의 묘목을 심은 바 있습니다. 서울시 강동구 암사역사생태공원에 조성된 숲은 서울시 최초의 탄소상쇄숲으로서 전국에서 최초로 민관협력을 통해 조성했으며, 산림지역이 아닌 도시숲에 조성한 최초 사례입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조성되는 숲은 연간 34.5t/CO2, 30년간 1100톤의 이산화탄소를 흡수하는 효과가 있으며, 이 흡수량은 종이컵 9천 9백만 개의 이산화탄소 발생량과 같은 것으로 서울시민이 1인당 9.5개의 종이컵을 줄이는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종이컵 1개를 생산, 소비, 폐기하는 과정에서 생긴 이산화탄소 발생량은 11g)

 

서울시는 '서울, 꽃으로 피다' 캠페인을 통해 시민들이 생활 속에서 나무심기를 통해 온실가스 감축 참여분위기 확산에 앞장서고 있으며, 이번 '산림탄소상쇄사업 업무협약'을 통해 앞으로도 지구온난화의 주범인 탄소 저감을 위해 지속적으로 나무심기를 확대하여 숲 조성을 통해 친환경 서울을 만들고 시민들에게도 편안한 휴식 공간을 제공할 계획입니다.

 

 탄소상쇄숲 조성 전  탄소상쇄숲 대상지 정비  탄소상쇄숲 조성 후
 탄소상쇄숲 조성 전 모습  탄소상쇄숲 대상지 정비 후 모습  탄소상쇄숲 조성 후 모습

 

탄소상쇄숲 조성행사 참가시민 전경
탄소상쇄숲 조성행사 참가시민 전경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