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2018년까지 에너지 다소비 건물 1,000곳에 온라인 컨설팅지원

수정일2014-10-23

서울시는 시 전체 에너지 소비량의 56%를 차지하는 건물에너지의 효과적인 효율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한국그린빌딩협의회와 업무협약을 맺고(15일) 실증모델 구축을 위한 시범 사업에 나선다.

 

특히, 대형건물의 에너지 소비가 효율적으로 이루어지는 에너지 절약형 시범건물을 구축하기 위해 2018년까지 공공기관, 다소비 건물 등 1,000개소를 대상으로 온라인으로 에너지 진단, 컨설팅 방식을 도입하여 저비용으로 건물효율화를 할 수 있도록 시범모델 구축에 나선다.

 

서울시는 한국그린빌딩협의회(회장: 이승복)와 업무협약을 맺고 공공건물 및 대형 상업건물에 대해 에너지진단· 컨설팅 후 절감 잠재량이 높은 건물에 효율화 실증모델을 구축하기로 협의했다.

 

서울시와 한국그린빌딩협의회는 ‘건물에너지 효율화 시범사업단’을 발족하여 온라인 진단기법 활용 등 저비용으로 에너지 진단·컨설팅 실시, 시설 운영방법 개선, 경제성 분석 후 절감 잠재량 높은 건물 실증모델 구축 등 세부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며, BRP 건물의 가치 평가기법을 마련할 계획이다.

 

건물의 에너지 손실부분을 찾아내어 단열개선, 고효율기자재 등의 교체를 통해 에너지 비용 절감을 통해 설비 개선의 투자비를 회수할 수 있는 건물에너지효율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10월 현재까지41,284개소에 대한 에너지 효율을 개선하였고, 157,844TOE/년의 에너지를 절감하였다.

○ 사회복지시설, 시청사 등 138개소 BRP 추진하여 3,380TOE/년 절감

○ 병원, 대학교, 주택 등 41,146개소 BRP 추진하여 154,464TOE/년 절감

 

‘18년까지 노후 건축물의 20%에 해당하는 9만동 효율화를 목표로 건물에너지 정책을 펼쳐 나가고 있으며, 이를 위해 노후 건물 등에 대한 효율화의 필요성은 공감하고 있으나 초기 투자비 부담, 에너지 효율관련 정보 부족 등으로 사업 참여를 쉽게 결정하지 못하는 시민의 참여를 유도한다는 목표이다.

 

한국그린빌딩협의회가 갖추고 있는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그린빌딩협의회(WGBC: WGBC: World Green Building Council) 등 해외 그린빌딩 시상공모에 서울시의 우수사례를 적극 공유하여 에너지 도시로서의 서울 이미지를 해외에 알리도록 할 계획이다.

 

강필영 서울시 환경정책과장은 “이번 한국그린빌딩협의회와의 업무협력을 계기로 시민들에게 건물에너지 효율화 실증사례를 접할 수 있는 기회를 높이고, 서울시의 우수한 시범모델을 국·내외 도시들과 공유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환경정책과
  • 문의 2133-3576
  • 작성일 2014-10-23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