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6.17(화) 오존주의보 발령 현황입니다

수정일2014-07-03

 

ㅇ 6월 17일 16시, 동북권(성동, 광진, 동대문, 중랑, 성북, 강북, 도봉, 노원), 동남권(서초, 강남, 송파, 강동) 오존 주의보 발령

※ 광진구 0.127ppm, 동대문구 0.123ppm, 중랑구 0.129ppm, 노원구 0.121ppm, 송파구 0.121ppm, 강동구 0.127ppm,

 

ㅇ 17시 기준 서울시 동남권에 발령된 오존주의보 해제

 

ㅇ 18시 기준 서울시 동북권에 발령된 오존주의보 해제

 

ㅇ 6월 17일(화) 19:00 현재 초미세먼지 63㎍/㎥로 “주의보 예비단계” 알림
  - 박무 및 낮은 풍속으로 인한 내부 대기오염물질 가중 등 대기정체로 초미세먼지(PM-2.5) 농도가 시간평균 60㎍/㎥ 이상 2시간 지속
  - 초미세먼지 예비단계 ‘13.11.29일 실행 이후 12.4일 첫발령, 오늘14번째
  ※ 미세먼지(PM-10) : 강화 141㎍/㎥·천안 93㎍/㎥·안면도 96㎍/㎥(19시)
  ※ 19:00 서울시 미세먼지(PM-10) : 97㎍/㎥

 

오존 주의보 발령과 함께 각급 시설 11,210개소와 대기질 정보 문자서비스(SMS)에 등록한 시민 1만9천여 명에게 휴대전화 문자 메시지, 팩스 등으로 시민행동요령 등을 전파하였다.

 

각급 학교, 방송, 지하철, 공원, 병원, 요양시설, 유아시설, 노인정, 아파트, 음식점 등에 문자, FAX, 음성 등으로 권역별 오존주의보 및 시민행동요령을 전달하고, SMS 신청시민에게도 문자서비스를 통해 상황을 전파하였다.

 

오존 주의보 휴대전화 문자서비스를 원하는 시민은 누구든지 서울시 대기환경정보 홈페이지(http://cleanair.seoul.go.kr)의 “대기질정보 문자서비스 받아보기”에서 신청하면 되고, 오존을 포함하여 대기질 악화로 주의보 또는 경보 발령시 무료로 해당 발령상황과 행동요령을 알려준다.

 

이밖에도 홈페이지, 모바일, SNS(트위터) 등에서도 오존 주의보 발령현황 및 시민행동요령을 안내하고 있으며, YTN웨더를 통해서도 오존 정보를 날씨정보와 함께 제공하고 있다.

 

오존 주의보 발령시 기존에 팩스, 음성동보, SNS, 모바일 외에 YTN웨더 방송보도를 통해서도 확인 가능하다.

 

서울시에서는 오존 주의보 발령시 실외운동이나 산책 등 실외활동과 오존 생성원인의 하나인 자동차 운행을 자제하고, 도장작업이나 휘발성 유기화합물(VOC)이 배출되는 작업장에서는 햇빛이 강한 오후 2시부터 5시까지는 작업을 피해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기후환경본부 - 기후대기과
  • 문의 2133-3616
  • 작성일 2014-06-17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