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아리수 소믈리에’로 수돗물 물맛 개선 나선다

2014.06.30
생산부수질과
전화
02-3146-1234
서울시, ‘아리수 소믈리에’로 수돗물 물맛 개선 나선다

 

□ 서울의 수돗물 아리수의 물맛을 개선할 아리수 소믈리에가 오는 7월 7일(월)부터 본격적으로 운영된다.

 

□ 서울시는 정량적인 수질검사와 함께 아리수의 물맛과 냄새를 감별, 공급과정에서 물맛이 변하는 원인을 찾아 이를 개선하는 아리수 소믈리에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 2013년 전국 최초로 운영을 시작한 아리수 소믈리에는 수도꼭지 수돗물 물맛 감별로 지난해 10개 지점에 대해 노후 옥내급수관 교체 지원(7), 소형물탱크 철거 및 직결급수 전환(1), 잔류염소 조정(2) 등의 조치를 취해 맛·냄새를 개선했다.

 

□ 올해에는 전문성 강화를 위해 6월 12일부터 이틀간 상수도연구원에서 이론과 실습을 통한 소믈리에 교육을 실시했으며, 8개 수도사업소별 1개팀 3명(민간인 2명, 공무원 1명) 등 총 24명으로 소믈리에를 구성, 크로스체크를 통해 보다 면밀히 물맛을 감별하도록 했다.

 

□ 앞으로 아리수 소믈리에는 서울시 전역에 퍼져있는 수도꼭지와 배수지, 정수센터 등 480개 지점에 대해 물맛을 감별, 냄새물질을 파악한다.

 

□ 물맛에 이상이 있을 경우에는 해당 지점부터 역추적하여 발생지점 원인을 파악, 아리수 공급과정별, 배관종류별, 가구형태별 유형에 따라 현장에 맞는 해결책을 강구하는 등 인프라를 개선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 옥내 배관이 노후화되었을 경우에는 서울시에서 교체 공사비를 최대 50%까지 지원하는 옥내 노후급수관 교체 지원 사업을 안내해 배관을 교체한다.

○ 또 물탱크 청소, 잔류염소량 조정, 직결급수 전환 등 원인별로 해결책을 제시할 계획이다.

 

□ 남원준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아리수 소믈리에를 통해 급수환경을 개선하고, 시민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마음놓고 마실 수 있는 물맛 좋은 아리수를 공급하겠다”며 “아리수 소믈리에, 아파트 노후 공용배관 교체 지원과 더불어 올 하반기에 고도정수처리시설 구축이 거의 완료되는 만큼 시민들이 안심하고 아리수를 마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