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24시간 비상대기 119안전센터, 발전소로 변신

수정일2014-04-03

 

365일, 24시간 항상 비상 출동 대기로 전력사용량이 많은 119 안전센터가 친환경에너지를 생산하는 태양광 발전소로 변신합니다.

 

서울시는 소방서 산하의 8개소 119안전센터 옥상에 태양광 72kW를 설치하여, 냉·난방용으로 사용되는 전기를 자체 생산해 충당한다고 밝혔습니다.

 

소방서 산하 119안전센터는 24시간 근무하는 환경을 감안하여 태양광을 설치 보급함으로써 에너지 절약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올 해 설치될 119안전센터 태양광 발전소는 총 8개로 3억2천만원을 투자해 주택 22가구가 1년간 사용하는 전기사용량을 생산하며, 이는 온실가스 38톤을 감축하고, LED 조명 4천개를 1년간 사용할 수 있는 전략량과 맞먹습니다.

 

소방서 사진

 

작년에도 양천 목동119안전센터 등 5개소에 3억3천만원을 투자하여 태양광 12kW와 태양열 250㎡을 설치하였습니다.

 

작년 10월부터 자체 에너지 생산 중인 양천 목동119안전센터에서는 태양광 12kW에서 생산되는 에너지로 전기 사용을 충당해 약 42% 절약 효과를 얻었습니다.

※ ‘12.11월 전기사용량 2,975kWh → ’13.11월 전기사용량 1,735kWh (▲1,240kWh), 42% 절약

 

강동 천호119안전센터, 길동119안전센터, 은평 소방서, 녹번119안전센터 등 4개소에서는 태양열 250㎡을 설치하여 가스 사용 없이도 온수를 사용하는 효과를 얻고 있습니다. 특히, 천호 119안전센터는 태양열 설치 전인 ‘12. 12월 대비 설치 후 ’13. 12월 가스사용량이 약 32% 감소되는 효과를 얻었습니다.

※ ‘12년 12월 가스사용량 1,564㎥ → ’13년 12월 가스사용량 1,066㎥ (▲498㎥), 32% 절약

 

비상대기를 위해 24시간 운영되는 119안전센터의 옥상 위 유휴공간 활용한 태양광 설치로 사용 전기의 자체 충당 효과를 얻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소방서 등 공공기관의 옥상 위 자투리 공간을 활용한 태양광 발전소 건설로 자체 에너지 생산 거점을 늘려갈 것입니다. *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녹색에너지과
  • 문의 2133-3555
  • 작성일 2014-04-03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